'2016학년도 전문대학 입학전형 시행계획' 발표

▪ 특성화전문대학 중점육성을 통한 일자리와 연계한 현장중심 교육과정(NCS기반) 정착으로 취업걱정 없는 입학전형 시행

     - 연간 15만명 이상 전문직업인 양성을 통해 취업률 80%, 고용률 70% 달성 목표

▪ 꿈과 끼를 실현할 수 있는 비교과입학전형 등 고등직업교육중심기관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입학전형 실시

▪ 자율적 구조조정으로 모집인원은 ’14년 대비 7.7% 감소한 219,180명 모집

▪ 농어촌출신, 사회·지역배려자를 위한‘고른기회 입학전형’확대 실시로 교육복지 실현

▪ 특성화학과, 융복합학과, 안전 관련 학과 등 직업분야별 전문성을 갖춘 다양한 학과 확대 운영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회장 이기우 인천재능대학 총장)는 8월 12일(화) 전국 137개 전문대학의「2016학년도 전문대학 입학전형 시행계획 주요사항」을 발표하였습니다.

 

박근혜 정부는 창조경제의 핵심인 현장중심 전문직업인 양성 및 능력중심사회 실현을 위하여 전문대학을 특정산업과 연계한 강점분야로 특성화하는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전문대학이 고등교육단계에서 직업교육을 책임지는 중심기관으로 자리매김을 할 수 있도록 목표를 취업률 80%, 고용률 70%로 세우고, 이를 위해 연간 3000억원의 정부지원을 통해 매년 15만명 이상의 전문직업인을 양성할 계획을 세우고 있습니다.

 

2016학년도는 특성화전문대학 육성사업의 결실을 통해 변화된 전문대학을 본격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기로서,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의 현장중심 교육과정 운영을 통해 전문대학 과정을 이수하면 곧바로 취업과 연계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합니다. 

 

비교과 입학전형 등 취업역량에 필요한 소질과 적성, 인성을 중시하는 전형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입시단계에서부터 고등직업교육 중심기관으로서의 전문대학 특성을 살리기 위한 다양한 전형을 시행할 계획입니다.

 

이번 2016학년도 입학전형은 모든 전문대학이 모집일정을 통일하여 ’14년 대비 7.7%(18,244명) 감소한 219,180명을 선발할 계획이며, 전문대학의 사회적 책무성을 제고하고 교육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농어촌출신 및 저소득층, 사회·지역배려자 등을 대상으로 한 “고른기회 입학전형”을 실시하여 전체 전문대학에서 32,115명을 모집합니다.

    

아울러, 빠르게 변화하는 산업수요에 대응하기 위하여 지역산업과 연계한 ‘특성화학과’, 기술개발 및 환경변화에 대비한 ‘융복합학과’ 등, 직업분야별로 전문성을 갖춘 다양한 학과를 운영할 예정이며, 특히, 소방안전관리과, 응급구조과 등 안전 관련 인력 양성을 위해 46개 대학 59개 학과에서 3,615명을 모집할 계획입니다.


2016학년도 전문대학 입학전형 시행계획 발표 자세히 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