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 교육정상화를 위해 

국제사회에 지원과 협력요청



황우여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인천 송도에서 5월 20일 오후 3시 ‘2015 세계교육포럼’에 참석한 네팔의 치트라 레카 야다브(Chitra Lekha Yadav) 교육부장관을 만났습니다. 

 

이 자리에서 황우여 부총리는 최근 일어난 네팔의 대지진과 관련해 많은 인명피해와 난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가슴 아파했는데요. 네팔 지원을 위한 국제사회의 구호에 적극 협력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또한, 황 부총리는 한국도 전쟁 후 폐허상태에서 교육을 통해 경제성장을 이룩했다고 위로하며, 네팔 정부도 어려운 상황일수록 교육 지원을 아끼지 말아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야다브 네팔 교육부장관은 대지진과 여진 등으로 다수의 네팔 국민이 안전한 곳으로 이동해 임시 거주지에서 교육의 끈을 잇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네팔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교육을 통해 희망을 이어가고, 지속적인 학교교육을 받으며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한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에 적극적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이에 대해, 황부총리는 국제사회가 네팔의 한 개의 도시씩 맡아 임시학교 건설 등을 지원해, 네팔의 어린 학생들이 교육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제안했습니다.  



끝으로 네팔 교육부장관은 그동안 한국으로부터 지원받았던 정보통신기술(ICT) 활용 교육과 대학의 기술교육, 해외 자원봉사자 활동 등에 대해 감사를 표하였는데요. 대지진의 여파로 네팔에 긴급히 필요한 임시학교 건설 등 교육 지원에 국제사회가 나서 줄 것을 다시 한 번 요청했습니다.

​황우여 부총리는 “실무협의를 통해 구체적인 지원방안 등을 논의하겠다.”라며 “네팔 국민들이 조속히 안전한 곳에서 교육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1. 해바라기 2015.09.18 11:24 신고

    네팔의 지진으로 인한 상처와 아픔이 속히 해결되기를 바라겠습니다. 미래의 꿈과 희망인 어린이들의 교육환경 마련도 잘 진행되었으면 합니다. 자유와 세계평화를 사랑하시는 분이라면 평화의 축제의 현장에 함께 하시길~!
    https://www.youtube.com/channel/UCjqbVLIONv0Yv8Hbj25zcvg/live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