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 팩토리 :: 교육부 전직원, 세월호 사고 3주기 추모행사 가져
 


교육부 전직원, 세월호 사고 3주기 추모행사 가져



교육부 전직원,

세월호 사고 3주기 추모행사 가져

- 차분하고 경건한 분위기 속 희생자 추모

- 추모행사 후, ·차관 등 심폐소생술 실습교육 참여

 

교육부 411() 15시에 정부세종청사 15동 대강당에서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세월호 사고 3주기 추모행사를 실시했습니다.


이번 추모행사는 세월호 사고 3주기를 맞이하여 희생된 모든 분들의 명복을 빌고,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 분들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되었는데요

.

또한, 세월호 인양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희생자 중 미수습된 9(학생 4, 교사 2, 일반인 3)이 가족의 품으로 조속히 돌아오길 바라는 교육가족의 간절한 마음을 모았습니다.

추모행사는 추모 묵념, 부총리 추모사 낭독 및 안전을 주제로 한 강의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추모행사 후에는 전 직원의 안전문화 의식 제고를 위해 장차관 등 주요 간부들과 함께 심폐소생술 실습교육을 실시했습니다.

강연자 : 조원철 연세대 명예교수(방재안전관리 전공)

교육부 직원대상 심폐소생술 실습교육은 4.12.()5.2()까지 약 한 달간 진행

 

교육부는 세월호 선체 인양 작업이 진행되고, 추모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상황 등을 고려하여 이번 주를 추모주간(4.11~4.16)으로 지정하여 운영할 계획인데요

.

추모기간 중에는 교육부 홈페이지를 추모 모드로 전환하는 등 추모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며, ·도교육청을 통해 각급 학교에서도 세월호 3주기와 관련하여 희생자에 대한 애도의 시간을 갖고, 안전문화를 확산하는 계기교육 등을 실시하도록 전달했습니다.

 

이준식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다시는 세월호와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교육 분야에서 생명 존중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학부모는 안심하고 보내는 학교, 교사는 안전하게 근무하는 학교, 학생은 편안하게 공부하는 학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04-11(화)석간보도자료(교육부 전직원, 세월호 사고 3주기 추모행사 가져).hwp

 

신고
 


0 Comments 0 Tracbacks

이 글이 속한 카테고리는 보도자료/초중고교육 보도자료 입니다.

 

Leave a Reply

비밀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