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수학 공부 어떻게 해야 할까?
초등1학년, 수학과 친해지면 모든 공부가 쉬워진다
초등공부 I 수학 I 송재환교사 I 공부 | 교과서 | 수학놀이 | 발달수준

학창시절 교양과목으로 수학과 학생들이 필수로 들어야 하는 미적분학을 듣고 좋은 점수를 받았을 정도로 수학을 재미있어하고 곧잘 했습니다. 그래서 수학만큼은 누구의 말도 듣지 않고 제 나름의 판단으로 아이들을 가르쳤습니다. 그런데 6학년인 큰아이가 얼마 전 받아온 시험지를 보고 한숨이 나왔습니다. 


한 번의 시험으로 모든 것을 판단할 수는 없지만, 평소에도 제가 수학문제를 풀며 느꼈던 재미를 아이는 느끼지 못하는 듯 보였고 억지로 공부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되었습니다. 뭔가 잘못되어가고 있다는 판단을 하고 있을 즈음 한 권의 책을 읽게 되었습니다. 현재 초등학교 교사이면서 여러 교육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강연도 다니시는 송재환 교사의 <초등 1학년, 수학과 친해지면 모든 공부가 쉬워진다.> 입니다. 내년이면 초등학교에 입학할 셋째를 위해 읽게 되었는데 오히려 지금 큰아이의 문제점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초등1학년 수학과 친해지면 모든 공부가 쉬워진다]


책을 통해 가장 크게 깨닫게 된 점은 교과서의 중요성입니다. 교과서의 가장 큰 장점은 개념 원리에 충실하게 쓰였다는 것입니다. 수학을 잘하기 위해서는 그 무엇보다 개념 원리에 충실해야 하는데 바로 그 개념 원리를 체계적이고 반복적으로 굉장히 세세하게 설명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반면 문제집은 개념 원리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적고 철저히 문제 중심입니다. 많은 문제를 푼다고 해서 기본적인 개념이 확실하게 잡히지는 않는 것이지요. 


기초공사가 부실한 사상누각이 될 가능성이 커지는 것입니다. 방학마다 다음 학기 문제집을 사주고는 예습을 하게 하였는데 그게 큰 도움이 되지 않았겠구나! 깨닫게 되었습니다. 방학 동안 교과서를 따로 사서 가벼운 마음으로 읽어보게 하라고 저자는 권하고 있습니다. 처음부터 문제를 풀려고 할 필요도 없고 이야기책을 읽듯 두세 번 읽다 보면 어느새 수학의 개념 원리들이 머릿속에 자리하게 되고 저절로 그와 관련된 문제를 풀고 싶어지게 된다고 합니다.

[수학익힘책]

 

독서의 중요성도 강조하고 있습니다. 책 읽기가 되지 않으면 어휘력과 이해력이 부족하여 결국은 수학도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또한, 선행학습에 대한 맹점을 다시 한 번 깨달았습니다. 방학 동안 다음 학기를 공부하는 것은 예습이지만 1, 2년 뒤에 배울 내용을 앞당겨 공부하는 것이 선행학습입니다. 선행학습은 기본적으로 아이의 발달 단계를 무시하여 아이의 발달 수준과 학습해야 할 학습 수준의 부조화로 인해 심하게는 학습 장애까지 일으킬 수 있습니다. 이유식을 먹어야 하는 아이의 손에 갈비를 쥐여주는 어리석은 부모가 되어서는 안 되겠지요.

[초등학교 1학년 학교의 모습]

 

그리고 초등학교에서는 머리가 아닌 몸으로 먼저 수학을 해야 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몸으로 하는 수학놀이라고 어렵게 생각할 필요없이 생활 속이 모든 것이 공부의 소재가 됩니다. 보도블록이 어떤 규칙에 따라 배열되었는지 발견해본다거나 젓가락을 나란히 두고 왼쪽과 오른쪽에 똑같은 물건을 두게 하면서 등호의 의미를 정확하게 알게 하는 등 실생활에서 쉽고 재미있게 수학적 사고를 키우라는 것이지요.

[바둑돌로 공부하는 모습]


수학적 사고력, 그것을 키우기 위해 바로 수학이라는 과목을 공부하는 것일 겁니다. 수학적 사고력이 높다는 것은 단순한 시험문제를 잘 푼다는 것이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직면하게 되는 문제들도 정확하게 이해하고 해결한다는 뜻입니다. 또한, 이런 사람은 대게 논리적이고 상상력과 창의력이 풍부합니다. 파스칼은 수학자이자 철학자이며 작가였고 천재적인 화가이면서도 철학자로 이름을 알린 레오나르도 다빈치 역시 수학자이기도 했습니다. 

[공부하고 있는 아이의 모습]


많은 수학자가 문학, 철학, 예술 방면에까지 두각을 드러내는 이유는 수학적 사고력, 즉 논리력, 상상력, 창의력 등이 풍부하기 때문이라고 저자는 이야기합니다. 저 역시 아이들이 이렇게 수학적 사고력이 뛰어난 사람으로 커가기를 바랍니다. 지금부터라도 문제집만 들이밀지 말고 교과서를 따로 하나 장만해야겠습니다. 그리고 앞만 바라보며 닦달하지 말고 수학적 사고력을 길러주기 위한 공부를 함께해야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