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마을이 함께하는 우리 아이들의 꿈"

-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개최 -

 

 

 

교육부가 주최하고 17개 시도교육청과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나영선)이 주관하는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2018110()부터 111()까지 이틀 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개최됩니다.

 

 

 

<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 >

 

(일정) 2018.1.10.()1.11.() 10:00~18:00 개막식 : 2018.1.10.(), 10:30

(주제) “온 마을이 함께하는 우리 아이들의 꿈

(장소) 서울 코엑스 A

(주최) 교육부 / (주관) 17개 시도교육청,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올해로 제2회를 맞이한 본 행사는 범사회적으로 진로체험지원 분위기 조성을 강조했던 진로체험 페스티벌*에서, 학교와 마을중심으로 학생들의 진로 개척 역량 배양을 위해 지자체 및 진로교육 관계기관 간 네트워크 조성의 중요성에 따라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로 명칭을 변경하였습니다.

* 2017.1.11. 개최, 학생 및 일반인 약 4천여 명 참관/ 진로체험 및 직업인 멘토링 부스를 학생 개인별 희망에 따라 운영 하는 등 만족도(4.5) 제고, 학생창업동아리 진로탐색 활동, 원격영상 진로멘토리 수업 활용, 진로교육집중학년학기제 등 우수사례 전파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학교 안팎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진로교육의 성과 및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지역사회 내 진로교육 관계자(교원 및 중앙부처(), 지자체교육청, 진로체험지원센터, 공공기관, 대학, 기업, 비영리단체 등 진로교육 지원 담당자)들이 함께 모여 소통할 수 있는 교류의 장을 마련하여 전국적으로 청소년의 진로교육을 지원하기 위한 마을진로교육 생태계를 확산하고자 합니다.

 

(개막식에 진로교육지원 마을교육공동체 발대식도 병행하여 열려)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 개막식은 서울 코엑스 A홀 메인무대에서 110일 오전 1030분에 개최됩니다. 개막식에는 학교 및 지역사회에서 학생들의 진로를 위해 묵묵히 활동하고 계시는 지자체, 진로체험지원 기관 관계자 등 약 250여 명이 참석합니다. 식전공연으로 충남 공주시 시골의 작은 학교인 석송초등학교에서 그동안 예술활동으로 꿈과 실력을 키워온 챔버오케스트라 연주가 펼쳐진 후, 김상곤 부총리, 유성엽 국회교문위원장,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참석하여 축사할 예정입니다. 특히, 중앙부처, 국회, 도교육청, 대학, 지자체, 기업, 공공민간기관, 진로체험지원센터, 학교, 학생 등 주체별 대표(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위원장, 경기도교육감, 한국직업능력개발원장, 순천대학총장, 수원시장, 한국자원봉사문화이사장 등)들이 진로교육지원 마을교육공동체발대식을 통해 공동선언문을 발표합니다.

 

 

(진로교육 페스티벌 주요 구성 안내)

 

진로교육 페스티벌은 주제마당(진로교육 정책사업, 마당별 소개 등), 교류마당(교류부스, 세미나포럼), 체험마당(체험멘토링 부스 등), 창업경진마당(60개팀) 등 총 4개의 마당으로 운영되며, 구체적인 내용을 함께 살펴볼까요?

 

주제마당은 진로교육 정책 및 사업(국가진로교육센터 운영, 진로교육집중학년·학기제, 학생 창업교육 활성화, 진로정보망(커리어넷) 및 진로체험지원전산망(꿈길), 진로체험프로그램, 진로체험지원센터 구축 등) 안내, 학교 안·밖에서 이루어지는 체험기반 진로교육의 성과와 비전을 제시하고, 행사의 전반적인 안내 기능을 담당하는 전문해설사와 연계한 총괄 데스크가 운영됩니다. , 제도, 진로교육현황조사, 체험기반 진로교육의 성과 자료 등 책자 및 태블릿 피씨(PC)로 배치되어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에스엔에스(SNS) 미디어와 해시태그를 활용한 참가자 이벤트도 진행합니다.

 

교류마당은 교사, 장학사, 학부모, 자원봉사자, 진로체험지원센터 담당자 및 체험처 종사자 등 지역 내 진로교육 관계자들의 소통교류협력의 장으로 마련되었으며, 교류 부스 및 릴레이 세미나가 운영됩니다. ‘교류 부스에서는 교육현장에서 예산, 인력, 프로그램 구성, 학교-마을 협력 문제 등 다양한 이슈에 따른 성공 혹은 실패경험을 공유하고 나름의 해결책을 제안합니다. ‘릴레이 세미나에서는 진로교육의 발전을 위해 제도 및 정책의 발판을 모색하기 위해 관계자들간 심도 있는 토의토론을 진행합니다.

 

체험마당은 한시간 단위로 운영되는 일반 부스와 세시간 단위로 운영되는 프로젝트 부스’, 멘토링 및 상담을 중점으로하는 원격영상 진로멘토링 부스’, 창업체험연계 이벤트 부스등으로 세분화되어 운영됩니다. 기존의 단순 관람체험하는 형식을 탈피하여 학생들의 소질과 적성을 발견할 수 있는 질 높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사전신청을 통해 학생, 학부모, 교사, 체험처 담당자로 구성된 체험단*과 현장접수 체험자들의 피드백을 받아 앞으로 프로그램 개발운영의 아이디어로 활용할 예정입니다.

* 체험만족도 제고를 위해 일반(3개 이내) 및 프로젝트(1) 부스 사전신청제로 운영(75%)하며, 학생 및 시민체험단 각각 60명 구성(체험부스별 1인 참여평가)

 

창업경진마당에서는청소년 기업가체험 프로그램(YEEP:Youth Entrepreneurship Experience Porgram)에 참여한 전국 중고교 창업동아리 중 상하반기 예선에서 선정된 60개팀들이 함께 모여 아이디어 및 시제품을 제작발표하고, 11()에 교육부장관상 및 한국직업능력개발원장상을 시상합니다.

본선 진행 방법은 중고교 창업동아리 학생들이 아이알(IR)* 피칭** 프로그램(투자유치설명회) 등을 실시하여, 일반관람객이 가상으로 투자하는 크라우드(Crowd) 펀딩'을 최대한 유치하고, 이를 사전 심사점수에 가산하는 방식입니다.

* IR : Investor relations, 기업이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홍보활동

** 피칭 : pitching, 비즈니스 아이템을 소개하는 활동, 투수(pitcher)가 공을 던지듯 상대방에게 내 아이템을 확실하게 전달시키기 위한 발표라는 뜻의 경제용어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축사에서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학교 현장과 지역사회의 진로교육 성과를 공유하고, 관계기관 간 교류와 소통, 협력의 장이 마련되었다.”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진로교육지원 마을교육공동체 발대식을 통해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가치를 공유하고, 온 마을이 함께 나서서 우리 아이들의 꿈을 위해 노력하는 첫 발걸음을 떼었다.”라고 말하며, “앞으로 진로교육을 지원하는 기관과 교육부가 협력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2018 진로교육 페스티벌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행사 세부내용과 교류, 체험 및 창업경진마당 부스별 프로그램 정보는 행사 누리집(www.cef2018.net)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