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 수상하는 박현규 학생의 감동 수기 등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학생과 교사 수기 32편을 선정했습니다.

 

 

06-27(수)조간보도자료(운동할 때는 날개 달고 나는 느낌).hwp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627(),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광명 스피돔)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대회 기념 체험수기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합니다. 이번 공모전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대회를 기념하고 올림픽 정신 및 가치를 확산하기 위해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교육과정평가원과 스포츠조선이 공동 주관하여 진행되었으며, 전국 초···특수 학생 및 교사들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대회를 체험한 소중하고 뜻깊은 이야기들이 수기 작품으로 출품되었습니다.
 
  전국 시·도교육청 추천을 받은 작품 총 85편을 대상으로 엄격한 심사를 실시하였으며, 우수작으로 선정된 수상자 총 32(학생 24, 교사 8)에게는 상패 및 부상을 수여합니다. 수상작품 중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한 감동적인 이야기는 다음과 같습니다.
 
  박현규 서울 서래초등학교 학생은 훨체어 농구 선수로 활동하며 지난 패럴림픽 대회에서 개막식 기수로 참가하였으며, ‘하나 된 열정에 나의 열정을 더하다.’ 라는 제목의 수기에서 운동을 통해 육체적 한계를 극복하고 새로운 목표에 도전하고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어 따뜻한 감동을 전해주었습니다. 조예진 인천 삼성초 특수교사는 전교생 패럴림픽 경기 관람에 앞서 장애이해교육을 실시하고 경기일정과 경기규칙 관련 자료를 복도에 게시하는 등 학생들이 즐겁게 경기관람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하였으며, 관람 이후 다양한 관련행사 등을 추진하며 교사로서 느꼈던 보람과 긍지를 진솔하게 표현했습니다.
 
  교육부는 세계인의 동계스포츠 대축제인 2018 평창 동계 올림픽·패럴림픽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특히 학생들이 올림픽을 직접 체험하면서 올림픽 정신을 배우고 느낄 수 있도록 체육 분야 학생진로체험학습 등의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이번 공모전이 학생과 교사들에게 진정한 올림픽 정신과 가치, 그리고 그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계기가 되었습니다. 학생들에게 배려와 존중, 화합과 협력 등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대회의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학교체육 활성화를 통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입니다.
-이중현 교육부 학교혁신지원실장-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