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 팩토리 :: 23명의 조카를 돌본 시고모님의 자식농사 성공기
 


23명의 조카를 돌본 시고모님의 자식농사 성공기




서울에 살고 계셔서 그분을 우리는 서울고모님(86세)라고 부른다. 이 분의 삶을 보며 나는 선한 끝은 있다 는 말과 착하게 산 사람은 자식들이 잘 된다는 것을 보고 살았다.
 



 1. 가난한 시고모집에 찾아오는 친정과 시집의 조카들
 

서울고모님은 친정, 시집 조카들이 서울에 오면 모두 데리고 있었다. 6개월 이상 데리고 산 사람들이 23명이나 된다. 남편도 그중에 한 명이다. 큰 시누이 형님과 둘째 아주버님도 모두 일 년 이상 서울 고모님 집에서 살았다. 하숙비는 시할아버지가 보내 준 쌀 한 두 가마가 전부였다.

* 아버님 미수연에 참석한 시고모님들 오른 쪽에서 두번째가 서울고모님(86세)이시다.


예전엔 교사의 봉급이 아주 박했다. 내가 근무하던 1970년대 말에야 보너스도 본봉의 400%가 됐었다. 남편의 형제는 5남2녀이다. 남편만 서울로 대학에 진학을 했다. 나머지 형제들은 모두 대전에서 대학교를 졸업했다.

내가 남편과 중매로 만나서 결혼을 하고 제일 먼저 찾아 뵌 곳은 서울고모님 댁이었다. 남편이 그곳에서 함께 살고 있었기 때문이다. 고모님은 화장품 외판원을 하셨고 고모부는 육체 노동을 하셨다.
 
70년대 말에는 판자 동네에 살고 계셨다. 당신의 자녀가 3남1녀이고 방은 세 개 뿐이었다. 그런 집에 남편이 대학원을 다니며 얹혀 살고 있었다.
고모님 자제분은 3남1녀인데 당시에는 모두 고졸이었다.
 

 

 2. 고향에서 오는 조카들을 데리고 산 이유 
 

충청도 시골집을 떠나서 취직을 하겠다고 서울에 온 조카들이 찾아 가는 곳은 서울 고모님댁이었다. 데리고 있지 않으면 나쁜길로 빠질까 봐 취직도 시켜주고 데리고 있게 됐다고 하셨다.
말이 쉽지 6개월이상 살다 간 조카들이 23명이라고 생각을 해보면 보통일이 아니다. 하루 이틀 자고 간 사람들은 세지도 않았다고 하셨다. 살림도 넉넉하지 않으니 소박한 반찬 그대로 함께 먹으며 데리고 살았다.

그 조카들이 모두 잘 돼서 결혼을 하고 행복하게 살고 있다. 넉넉하지 않은 살림이라서 그냥 반찬 한두 가지로 밥을 먹거나 수제비나 칼국수를 해먹으며 함께 살았다고 한다. 산동네 초라한 집에 살면서 그렇게 하기는 정말 어려운 일이라고 생각한다.

**첩첩산중에 있는 덕산 시골 본가 의 모습

 
남편은 대학원에 진학하고 고모님댁에서 1년을 살았다. 나와 결혼을 하고 서울고모님집에서 나왔다.
 

 

 3. 친정 엄마 없는 나에게 어머니 역할도 해주신 시고모님 
 

시어머니도 퇴행성 관절염으로 평생 편찮으시고 친정어머니는 결혼 전에 돌아 가셔서 우리 부부는 참 쓸쓸한 때가 많았다.
큰 아들을 낳을 때도 서울고모님과 큰 시누이 형님이 양 쪽에서 나를 잡고 계셨다. 3일간 진통을 하고 출산을 한 지독한 난산이었다. 남편은 병원 복도에서 울고 있고 서울 고모님도 시누이 형님도 우셨다고 한다.
 
남편은 8살에 엄마가 돌아가셔서 많은 형제들 사이에서 외롭게 지냈는데 장모도 없는 집에 장가를 와서 사위 대접도 한번도 못받았다.
여러모로 부족한 나를 시고모님들이 끝없는 사랑으로 돌봐주신다. 60세인 나에게 지금까지 홍성고모님(75세)과 막내 고모님(70세)은 김장과 김치를 담아 주시고 있다. 서울고모님 뿐만 아이고 모든 시고모님이 다 그렇게 남을 배려하고 마음이 따뜻하시다.
 

 

 4. 모두다 성공한 서울고모님 의 자녀들
 

1) 서울고모님의 장남 (62세,장석웅)
큰 아주버님은 남편보다 한 살 위인데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바로 OOOO 공사에 취업을 했다. 방송통신대학을 졸업하고 대학원도 나왔다. 그사이에 회사에서 임원으로 승진했다.
몇년 전에 퇴직후 중소기업에 근무하고 있다.

* 서울 고모님의 장남인 큰아주버님 가족들,동서형님은 나보다 한 살 아래인데 결혼 후 죽 공부해서 대학원까지 졸업했다.대기업에 다니는 손자와 공무원인 손주 며느리.

 
2) 차남 (60세,장석종)
서울고모님의 차남인 서방님은 사교육 학원을 운영하다 학생들의 눈이 너무 나쁜 것을 발견하고 "시력회복기"연구에 들어갔다. 연구를 거듭한 끝에 시력회복기를 발명해서 sbs생방송 창업 아이템 프로"아이디어 하우머치"에 출품해서 4,200만원에 낙찰 됐다.
그후 대한민국 발명대전 동상(2009년 10월5일)
대만 국제발명대전 시력회복운동기 발명 금상수상(2010년 10월2일)
홍콩과 광저우 전저전시회에 출품했다. 지금은 시력회복기의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있다.
 

* 서울고모님과 차남인 시동생


* 대만 국제 발명대제전에 참가한 모습


*금상 수상과 발명한 시력회복기



3) 3남 (56세, 장 원)
세째 서방님은 그냥 평범한 사업가이다. 자기 가족과 행복하게 살아 가는 평범한 서울시민이다. 서울 고모님 손녀딸 결혼식에서 만났는데 사람들이 많아서 그만 사진을 못찍었다.
 

4) 막내딸(53세,장정희)
서울고모님의 막내딸인 정희 아가씨는 고모님의 심성을 그대로 닮았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개인 회계사무실에 취업을 했다. 너무 성실하고 착한 인성을 보고 사장님 부인이 자기 동생을 소개시켜 주었다.

* 왼쪽부터 정희아가씨, 시아버님, 서울고모님, 큰서방님


정희 아가씨의 남편은 결혼 초에는 고등학교 체육교사였다. 결혼 후 석사, 박사를 모교인 한양대학교에서 받고 지방 국립 대학교 교수가 됐다. 지금은 체육대학장이다. 아가씨는 남편이 근무하는 대학의 영문학과에 입학한 만학도였고 졸업도 했다.
 

 

 5. 남에게 늘 베풀고 사시는 독실한 불교신자인 시고모님
 

서울에 사시는 시고모님은 살던 집을 팔고 강동구에 땅을 사서 빌라를 지어서 큰아들과 살고 있다. 다른 층은 월세를 주고 있다. 경제적으로도 넉넉한 노후를 보내고 계시다.
 
평생을 자손들을 위해서 기도를 하시며 살고 있는 서울고모님은 86세 인데도 노인회관에 다니신다. 배드민턴과 에어로빅 선수로 나가셔서 상도 많이 받으셨다.
손뜨게를 배우셔서 자손들의 옷도 짜주신다. 지난 번 아버님 미수연에는 소품을 뜨셔서 한 보따리 가지고 시골집에 오셨다. 덧버선과 목도리, 설거지용 수세미를 조카 며느리들에게 다 나누어 주셨다.
 

* 서울고모님이 내게 떠주신 덧버선과 수세미,목도리는 미국에서 온 동서에게 주었다.


       
 
* 인생의 인과응보의 법칙은 정확하게 돌아 가고 있다.
 
나는 결혼한지 34년이 됐다. 시집에는 시고모님이 5분이다. 한 분은 갑상선암으로 돌아 가셨다. 시고모님들 모두가 다 베풀고 사시는 분들이다. 시골집의 터가 명당이라고 풍수지리를 잘 알고 있는 아버님의 친구가 말했다고 한다. 그넉넉하고 편안한 집에서 어린시절을 보내셔서 그런지 시집식구들의 인성은 자주 감탄을 할 정도이다.
 
내가 34년간 지켜본 시고모님들의 생활과 따뜻한 인성은 모두 자녀들에게 돌아 간 것 같다. 모두 자식들이 잘 됐다. 
 
시집이 대가족이라서 여러 가족들의 생활을 지켜볼 수가 있었다. 간혹 자기 핵가족만을 위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자식들이 잘 풀리지가 않았다. 너무 돈과 명예만 믿고 없는 사람을 엎수이 여기고 교제가 없으면 자식들에게도 인척들과의 관계를 끓어 놓는 것이다.

사람은 아무리 똑똑해도 혼자 살 수 없고 양지가 음지가 되고 음지가 양지가 될 수도 있다는것은 변할 수 없는 진리이기 때문이다.


신고
 


 

Leave a Reply

비밀글
 
 
  1. Favicon of http://blog.daum.net/2losaria 굄돌

    착한 끝은 있다고 하지요.
    시어머니께서 늘 하시는 말씀입니다.
    23명의 조카들을 품어 안을 수 있다는 건
    아무나 흉내도 못 낼 일이지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서울 고모님을 뵈면 기도(불교)와 어머니의 정성을 깨닫게 됩니다. 장수사회에 친척과 이웃에 대한 배려는 절말 중요한 덕목같아요.
      고맙습니다.^^

       
  2. Favicon of http://nohji.com 노지

    마지막의 말씀이 너무나 와닿습니다.
    결국 어떻게 달라지지 모르는 것이 인생이니까요.

     
  3.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kangdante

    대단하신 분이십니다..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네 고모님 건강하시고 노인대학에 가셔서
      친구분들과 재미있게 지내십니다.^^
      넉넉한 노후를보내시고 계십니다.

       
  4. Favicon of http://blog.daum.net/aracsi aracsi

    너무나 부러운 가족입니다.
    시고모님께서 덕을 많이 쌓으셔서 모두 잘된것같습니다.
    모과님은 참 행복한 분이시네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네 친정부모님이 일찍 돌아 가셔서 외로웟는데
      대가족인 시집식구들의 사랑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5. 이그림

    어르신의 고운 맘이 느껴집니다.
    쉬운일은 아닌데 놀랍습니다.
    부디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6.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입질의 추억★

    모든건 공수레공수거~ 인과응보~ 뿌린만큼
    거두는거 같습니다. 잘 보고 갈게요

     
  7. 소리새/박종흔

    판자집에서도 그 많은 사람들을 도우셨군요.

    그 선한 마음이 아름답습니다.


    구정입니다.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모과님.^^

     
  8.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Deborah

    대단하십니다. 젊은 사람들이 많이 배워야할 점이 있네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네 그래서 저는 가능하면 착하게 살려고 노력합니다.
      주변에 착한 끝은 있다는 롤모델들이 참 많습니다.
      그래서 저는 참 행복합니다.

       
  9. Favicon of http://lmpeter.tistory.com 아이엠피터

    한 가족의 역사와 삶을 살짝 보면서
    우리가 어떻게 가족과 함께 살아가는지에 대한
    지혜를 배우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저는 세상을 잘 몰라서 주로 인터뷰기사와 삶의 경험담을 쓰고 있습니다. 그런 글은 사실과 같기 때문입니다.

       
  10. 들꽃

    저의 여학교 은사님댁 이야기 이군요,
    응과 인보 맞습니다,

    잘보았습니다,

     
  11. 돋움별

    정말 대단하신 분들 이라 여겨집니다.
    아무나 할 수 없는 일이기도 하구요
    가슴이 한없이 너르실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사람마다 마음의 밭이 다 다르다는것을 결혼하고 알게 됐습니다.
      좋은 분들이 제 기족들임이 고맙습니다.^^

       
  12. Favicon of http://www.vision365.kr 동산

    철부지 였을때 무언가 잘못을 저지를 수 있는 환경
    였지만 우리 어머님은 모든 분들께 대하는 그 선한
    모습이 떠올라 도저희 잘못을 저지를 수 없었던 기억이 이 글에서 저를 다시보게 만드네요, 어머님의 은혜가 느껴 집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서방님 (장석종씨) 부족한 부분은 알려주시면 수정하겠습니다.
      저는 좋은 시집 식구를 만나서 천복을 받은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고맙습니다.

       
  13. Favicon of http://blog.daum.net/iamcarol carol

    아무리 친척이라도 남의 식구를 거두는 일은 쉽지 않아요
    저도 몇명을 거두어 보았는데..
    잘한 흔적은 없고..
    섭섭한 것만 남더라구요
    시고모님은 참 대단 하시네요
    즐거운 날 되세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그래서 돌봐주신 분들이 다 잘 됐습니다.
      은혜를 알고 있는 분도 있고
      잊은 채 잘살아 가는 분들도 있더군요.^^

       
  14. 쏘금

    모과님~!!
    베스트 축하드려요~^_______________^

     
  15. Favicon of http://www.sandlefarm.co.kr 체후빔

    자녀들을 잘 키우는 어르신들이 가장 존경스럽습니다,
    모과님 가족분들 모두
    편안하고 정감이 넘치는 분들이세요!
    건강하세요!

     
  16. Favicon of http://ㅣleebh123 황금마차농원

    시고모님의 덕스러움으로 당연히 그자손들이나
    같이지낸 주변 조카분들이 따라서 배울수밖에 없는 아름다운 결실이구먼유. 좋은인연이 아닌가합니다.

     
  17. Favicon of http://1 박씨아저씨

    아 사진보니 아버님도 보이시네요~ㅎㅎㅎ
    저번에 뵈어서 확실히 알아보겠는데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네 89세신데 사진으로 찍어 놓으니 갑자기 연세가 들어 보이십니다.
      자식들에게 부담을 주지 않으시려고 참 애쓰십니다.ㅠㅠ

       
  18. Favicon of http://googlinfo.com 원래버핏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19. Favicon of http://tvstoryteller.tistory.com TV여행자

    베풀고 살아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었군요.
    자꾸만 옹졸해져가는 제 마음에 불을 지피는 글입니다.
    실천하면서 살겠습니다.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모과

      고맙습니다.
      저는 장수사회에서는 자기가 뿌린 씨는 자기가 거둔다는말을 믿고 있습니다.
      수고 하지 않고 얻을 수 있는 게 거의 없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