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기본계획 확정 및 사업 공고 본문

보도자료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기본계획 확정 및 사업 공고

대한민국 교육부 2020. 3. 26. 12:00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기본계획 확정 및 사업 공고

◈ 대학-지역 간 협업체계 구축·운영을 통한 대학의 지역혁신역량 강화

◈ 지자체의 적극 참여, 부문 간 유기적 연계, 역량 있는 지역혁신주체 간 협업을 통한 성과창출

 


[교육부+03-27(금)+조간보도자료]+지자체-대학+협력기반+지역혁신+사업.hwp.pdf
0.38MB
별첨.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기본계획.pdf
2.16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3월 27일(금)‘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사업을 공고하였다. 이번 사업 기본계획은 지난 1월 20일 사업 주요사항 발표 이후, 지자체·대학·지역혁신기관 및 관계 부처 등의 의견 수렴을 거쳐 확정되었다.

 

 

 

 

이번 기본계획에서는 지난 1월에 발표한 주요사항에 비해 다음의 내용이 강조되었다.

 

먼저, 상향식(bottom-up) 지역혁신을 핵심가치로 하는 이 사업에서 ‘지자체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는 사업의 성공을 위해 모든 단계에서 요구되는 핵심요소이다. 따라서 지자체장이 대학부문을 대표하는 총괄대학의 장과 함께 사업의 주요사항을 결정하는 ‘지역협업위원회’ 공동 위원장으로서 지역혁신기관 간 협업주도하도록 하였으며, 각 핵심분야별로 담당 지자체 부서를 지정하여 해당 핵심분야를 주관하는 중심대학과 함께과제 추진을 총괄하도록 하였다.

 

둘째, 지역에서는 플랫폼에서 추진되는 활동들이 유기적으로 연계되도록 하여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 따라서, 그간 분절적으로 추진되던 다양한 대학 관련 사업들을 ‘데이터베이스화하여 총괄·관리’하고 사업 간 연계 방안을 마련하는 것을 총괄운영센터의 주요 기능으로 강조하였다. 또한, 핵심분야 내에서 ‘대학교육혁신과 협업과제 간 연계’ 추진하는 한편, ‘핵심분야 간 연계’를 통한 상승효과창출도 고려하도록 하였다.‘대학의 교육혁신’ 대학 간 역할분담을 바탕으로 지역혁신과 연계하여 추진되어야 하며, 각 대학 내에서도단과대학이나 학과별 분절적, 단편적 관점이 아닌 통합적 관점에서 추진되어야 한다.

 

셋째, ‘지역혁신주체 간 역할 분담’은 이른바 ‘나눠 먹기식’이나 단편적인 참여가 아닌, 역량과 의지를 가진 지역혁신주체 폭넓은 참여와 협력을 기반으로 한다. 이를 위해 대학 뿐 아니라 기업, 연구소, 상공회의소, 교육청, 학교, 테크노파크, 창조경제혁신센터, 지구‧특구‧단지 관리 기관 등 다양한 지역혁신기관이 이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개방하면서, 대학 외 기관도 과제를 주관할 수 있도록 하여 과제 성격에 가장 적합한 기관 사업 주도·참여하도록 하였다.

 

사업 신청 예비 접수는 4월 27일(월), 사업계획서 접수6월 5일(금)마감되며, 최종 평가결과 7월 중 확정하여 발표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대응 등 지역이 처한 상황을 고려하여 사업종료 시기를 기존 ’21년 2월에서’21년 5월로 하였다. 교육부는 이 사업의 성공을 위해 사업 참여를 준비 중인 지역을 대상으로 오는 5월 초 사전컨설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교육부에서 추진하는 이 사업에 대해 지역의 기업, 테크노파크, 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여러 지역혁신기관 등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다른 부처에서도 사업 간 연계를 위해강력한 협업의지를 보내고 있다”며,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을 통해 ‘대학의 혁신’‘지역의 혁신’이 되리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