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신규 사업단 선정 결과 발표 본문

보도자료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신규 사업단 선정 결과 발표

대한민국 교육부 2019. 12. 29. 10:00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신규 사업단 선정 결과 발표

◈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사업 신규사업단(6개 대학) 선정

◈ 제3주기(’20~’23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사업 추진 예정

 

[교육부 12.30(월) 조간보도자료]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신규 사업단 선정 결과 발표.pdf
0.79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2020년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사업의 신규 사업단으로 공주대, 덕성여대, 서울과기대, 성균관대, 인제대, 한양대(가나다 순)를 최종 선정하였다.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은 국내 대학이 개발도상국가 대학이 필요로 하는 학과(단과대학) 신설 또는 리모델링, 교수역량 강화, 수원국 지역사회 개발 프로그램 운영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2020년 신규 사업단 선정은 공모를 통해 지원한 국내 21개 대학에 대해 전문가와 원조 전문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이루어졌다.

 

<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사업 >

 (목표) 국내 우수 고등교육시스템의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해 국내 대학이 개도국 대학 내 학과 개설 및 교육과정 개선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

 (지원 내용) 사업기간: 총 7년(’20년 사업단 기준)/ 연간 1~4억원 지원

○ (주요 내용)

- (필수) 학과 구축 또는 리모델링 지원 프로그램 추진 및 인적·물적자원 제공

- (자율) 대학별로 지원 학과 관련 분야에서 지역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

교육부의 대표적인 고등교육 공적개발원조(ODA)인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은 2012년 이화여대, 포항공대를 시작으로 올해 기준(누적) 총 15개 대학이 13개 국가에서 현지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 속에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붙임] 참조)

 

현재 이 사업을 운영 중인 고려대는 우즈베키스탄의 환경 문제에 집중하여 타슈켄트 의대의 ‘환경보건과학과’ 교육역량을 강화하고, 지역 환경보건 모니터링 연구와 공무원 대상 워크숍 실시를 지원하고 있다.

 

그리고, 서강대는 현지의 수요에 맞추어 인도네시아 사나타다르마대 화학교육과 신설을 지원하여 현지 고등교육부의 높은 관심과 협력대학의 자체 투자를 이끌어 내었으며, 이는 교육분야 공적개발원조에 있어 협력대학의 자립과 지속가능성을 확보한 우수사례로 평가된다.

 

이외에, 포항공대의 에티오피아 아다마 대학에 에티오피아 최초 재료공학과 신설 지원, 인제대의 스리랑카 국립간호대의 교육과정 개편(3년제→4년제) 지원 등이 이루어졌다.

 

 

이번에 선정된 신규 사업단 6개 대학은 3주기 사업 기본계획(2020년~2023년)에 따라 현지 컨설팅과 중간 평가를 거쳐 앞으로 7년간 연간 1~4억 원의 예산을 지원 받을 예정이다. 또한, 이번에 선정된 사업단의 협력국가로 중남미 국가에서 처음으로 페루가 포함되고, 신남방국가 2개(캄보디아, 라오스), 몽골, 스리랑카, 탄자니아로 대륙별로 고르게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개발도상국에 우리의 우수한 고등교육 시스템을 지원하는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으로 국제 사회에 우리 교육의 성과를 나누고 교육을 통해 가난을 벗어난 우리의 경험을 함께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하겠다.”라고 말했다.

 

※ 보도자료(붙임자료 포함)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