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한 대학 학사운영 가이드라인」 마련 본문

보도자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한 대학 학사운영 가이드라인」 마련

대한민국 교육부 2020. 2. 12. 14:16

 

◈ 수업일수 감축 시 교과별 수업일수 충족 방안 안내

◈ 등교중지 학생 등 출석인정 권고 및 신·편입생 등 휴학 권고

◈ 등록금 징수기일 및 반환기준 안내


[교육부 02-12(수) 즉시보도자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한 학사 운영 가이드라인 마련.pdf
0.24MB
[별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을 위한 학사운영 가이드라인(대학).pdf
0.33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2월 5일(수) 발표한 대학 지원 대책의 후속조치로서 대학의 개강 연기에 따른 안정적 학사운영을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한학사운영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이를 대학에 안내하였다.

* 범부처 유학생 지원단 확대 회의(2.5.), 주요 대학 학사팀장 회의(2.7.) 및 주요 대학 교무처장 회의(2.8.) 실시

 

 

교과별 수업일수 충족 방안 제시

 

 학사운영에 대해서는 개강 연기에 따라수업일수를 감축할 경우에 대한 교과별 수업일수 충족 방안을 제시하였다. 현행 「고등교육법 시행령」에 따르면, 대학은 매 학년도 2주 이내에서 학교의 수업일수를 감축할 수 있으나, 그 경우에도 학점 당 최소 이수시간인 15시간을 준수해야 한다.

 

 이에 대학별 학칙으로 정하고 있는 교육과정의 운영과 관련해서는 주중 아침·야간, 주말, 공휴일 등을 이용하여 수업시간을 편성하고, 원격수업과 집중이수제를 적극 활용토록 하였다.

 

 특히, 원격수업은 이번 학기에 학기별 각 전공(학과) 개설 총 교과목 학점 수 중 원격수업 교과목 개설 가능 학점 수 기준(현행 100분의 20이내)적용을 제외하고, 이와 관련하여 「일반대학의 원격수업 운영 기준」을 2월 중 개정할 예정이다.

 

 출석 인정에 대해서는, 과제 중심으로 수업을 운영하는 경우에 교육의 질을 담보할 수 있도록 과제물 부여에 따른 환류를 제공한다.

 

 감염증으로 인해 국내 입국이 지연되거나, 중국에서 입국 후 14일 간 등교중지된 학생은 관련증빙서류를 제출하면 출석을 인정받을 수 있도록 권고하였으며, 입국자가 아닌 경우에도 감염증 의심 증상을 보이는 학생에 대해서는 관련 증빙서류가 확인되면 출석을 인정하기로 하였다.

 

 한편, 일부 대학이 학칙으로 금지하고 있던 신·편입생의 첫 학기 휴학도 감염증으로 인한 경우 허용하고, 중국에 체류 중인 재학생과 확진 판정을 받은 국내 재학생의 경우 휴학기간 제한을 완화하여 감염증으로 인한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하였다.

 

 

 

등록금 징수 등과 관련된 안내

 

 등록금 징수 등과 관련해서는 등록금 징수기일은 개강일이 아닌 학기 개시일을 기준으로 총장이 정하는 사항이며, 개강이 연기된 점을 고려하여 필요시 납부기한을 연장할 수 있도록안내하였다.

 

 또한 등록금 반환금액은 학기 개시일부터 반환사유 발생일수에 따라 결정되므로 학생들에게 불이익이 없도록 반환 일정을 충분히 안내하도록 하였다. 더불어 강사료는 강사의 안정적인 교육활동 보장을 위해 기존 지급시기인 3월 말에서 4월 초에 지급토록 권고하였다.

 

 이외에도 학생 지도를 위해 대학들이 소속 학생들에게개강 연기에 따른 학사운영 변경사항 등을 사전 공지하도록 하였으며, 감염증에 대한 질병정보 및 감염예방수칙, 행동 요령 등을 안내하도록 하였다.

 

 

 교육부는 가이드라인의 적용시기를 2020학년도 1학기로 안내하면서, 수업일수, 출석기준, 휴학 등은 가이드라인을 준수하도록 권고하였다.

 

 평생교육원, 공개강좌, 어학원 등대학 내 별도의 과정에 대해서도 가급적 개강일에 맞춰 개원하는 등 대학 내 전염병 예방관리에 노력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3 Comments
  • 프로필사진 등록금 반환 자퇴 2020.03.03 18:31 이번 단국대학교 신입생 부모인데 자퇴를 고민중에 개강연기로 인해 자퇴 유무를 미루다 3월3일
    전화문의하니 등록금 반환은 3월1일 학기 시작으로 5/6 만 반환된다고 합니다.
    교육부자료와는 다르게 단국대 홈페이지나
    개인 문자로 어떠한 공지도 없이 수업한번 들어보지 못하고 수업료 명목으로 80만원 상당의 돈을
    날릴 판입니다.분명히 교육부 자료에는 불이익이 없도록 안내하도록 하였는데 학기개시와 개강날짜에 대한 구분이 어려운 일반인들에게 아무런
    공지없이 똑같은 규정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보완 수정하도록 교육부에 건의합니다.
  • 프로필사진 등록금 반환 2020.03.03 18:37 공감합니다
  • 프로필사진 L 2020.03.04 13:53 빠른 피드백이 필요할 것 같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