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2021 학생 창업유망팀 300 페스티벌’ 우수 창업 아이템 선정에 직접 참여하세요! 본문

보도자료

‘2021 학생 창업유망팀 300 페스티벌’ 우수 창업 아이템 선정에 직접 참여하세요!

대한민국 교육부 2021. 8. 3. 12:00

◈ 학생 창업 사업화 성공모형 발굴 위해 온라인 모의투자대회 개최

◈ 대국민평가 등을 거쳐 부처통합 경진대회 본선 진출 35팀 선정


[교육부 08-03(화) 조간보도자료] '2021 학생 창업유망팀 300 페스티벌' 우수 창업 아이템 선정에 직접 참여하세요.pdf
0.37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는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사장 황철주)과 함께 ‘2021 학생 창업유망팀 300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온라인 모의투자대회와 다양한 부대행사로 이루어진 이번 행사는 초·중·고·대학(원)생의 창업 역량 강화하고 사업화 성공모형 발굴을 위해 8월 4일(수)부터 15일(일)까지 총 12일간 온라인으로 열린다.

* 대회 누리집 : http://festival.u300.or.kr

 

이번 페스티벌의 주요 행사인 온라인 모의투자대회 국민평가단, 전문가 및 창업유망팀(상호평가) 온라인으로 학생 창업유망팀의 창업 아이템을 살펴보고, 가상의 투자금으로 우수 창업 아이템에 투자하는 ‘모의 대중 투자’ 방식으로 진행된다.

※ 대중 투자(Crowd Funding) : 자금을 필요로 하는 기업(스타트업 등)이 웹이나 모바일 플랫폼 등을 통해 다수의 대중으로부터 자금을 모으는 방식

 

특히, 우리나라 국민이라면 누구나 국민평가단(1만 명)에 신청할 수 있으며, 국민평가단은 휴대폰 인증 등 간단한 가입절차 후 가상의 투자자금(2천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국민평가단은 창업 아이템을 분석하여 유망한 창업팀에 창업팀당 최대 5백만 원까지 투자 가능하며, 투자 적중* 시 전자기기 및 모바일 상품권(기프티콘) 등 각종 상품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 전문가 평가, 창업팀 간 상호 평가, 대국민 평가를 합산하여 권역별 1위를 차지한 창업팀에 투자한 합산액 기준

 

올해 모의투자대회에는 창업도전형 897팀, 창업교육형 147명 등 역대 최다 지원자가 신청하였으며, 이들 중 서류·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창업도전형 300팀, 창업교육형 45팀  총 345팀이 이번 모의투자대회를 통해 평가받게 된다.

 

‘창업도전형’ 300팀은 전국 초‧중‧고‧대학(원)생 모두 참여 가능한 실전창업부문 265팀과 대학원생이 참여하는 기술창업(실험실창업)부문 35팀으로 선발되었으며,

 

‘창업교육형’에는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학생 60명이 창업 기초교육과 팀빌딩을 통해 구성한 45개 창업팀이 참여한다.

  청소년 대학생
학교밖 소계 일반 전문 소계
창업
도전형(팀)
신청 - 2 45 1 48 824 25 849 897
선발 - - 5 1 6 285 9 294 300
창업
교육형(명)
신청 - 3 24 4 31 109 7 116 147
선발* - 1 5 2 8 47 5 52 60

* ‘창업교육형’은 60명의 교육생이 45개의 팀을 구성하여 대회 참여

 

최종적으로 모의투자 유치 결과와 발표 심사 점수, 교육 참여점수를 합산하여 평가가 이루어지며, 상위 35팀은 올해 9월 개최될 부처 통합 경진대회 ‘도전! K-스타트업 2021’ 본선에 진출한다.

 

이들은 부처별 예선*을 통해 올라온 창업팀들과 총 상금 15억 3천만 원을 향한 치열한 경쟁을 치르게 된다.

* (국방부) 국방리그, (문체부) 관광리그, (중기부) 혁신창업리그 등

 

2021 학생 창업유망팀 300 페스티벌’에는 모의투자대회 외에도, 학생창업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전하는 ‘온라인 퍼즐 방명록,’ 유명 투자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이야기 콘서트 ‘스페셜 밋업(meet-up),’ 선배 창업팀의 ‘온라인 기업설명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김일수 교육부 산학협력정책관은 “최근 창업유망팀 300 출신 학생창업가 3명*이 포브스 선정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선정되는 등 우리나라 미래 성장동력으로서 학생창업의 가능성과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라고 말하면서,

 

“앞으로도 기업가정신을 갖춘 학생창업가들이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 이채린 클라썸 대표(한국과학기술원, 2018년), 이상민 뉴빌리티 대표(연세대, 2018년), 정승환 라이언로켓 대표(한양대, 2019년)

 

권석민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일자리혁신관은 “이번 행사를 통해 혁신적인 아이디어 기술을 가진 학생들 창업에 더욱 관심을 가지고, 학생 창업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하면서,

 

“대학 등이 보유한 연구성과 학생창업을 통해 사업화되어 경제·사회적 가치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