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전북대, 창원대… 혁신 스타트업의 산실이 된다 본문

보도자료

전북대, 창원대… 혁신 스타트업의 산실이 된다

대한민국 교육부 2022. 6. 9. 11:10

[교육부 06-10(금) 합동조간보도자료] 전북대 창원대… 혁신 스타트업의 산실이 된다.pdf
1.64MB

 

□ 캠퍼스 혁신파크 2개 대학 선정, 대학별 국비 190.5억 원 지원

□ 대학의 유휴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고, 산학연 혁신허브(기업입주공간)구축

□ 정부의 산학연협력 및 기업역량 강화 사업 등을 집중하여, 대학을 지역혁신 성장의 거점으로 육성

 


 

교육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전북대학교, 창원대학교를 2022년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의 신규 사업지 최종 선정·발표했다.

 

캠퍼스 혁신파크사업’은 대학의 유휴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고 산학연 혁신허브(기업입주공간)를 마련하는 등 정부의 산학연협력  기업역량 강화 사업 등을 집중하여, 대학을 지역혁신 성장의 거점으로 육성하는 3개 부처(교육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공동사업이다.

 

「캠퍼스 혁신파크 조성방안」 발표(2019년)후 1, 2차 공모를 통해 5개대학(강원대, 한남대, 한양대 에리카, 경북대, 전남대)을 선정하였으며, 사업별로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등 절차를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정부는 기존 사업의 성공적 추진에 따라 사업 성과 확산하기 위해 올해 신규로 2개 대학 추가 선정하기 위한 공모를 진행하였다.

 

이번 공모는 지난 2019년도 캠퍼스 혁신파크 선도사업 공모에 이어 세 번째로 실시하는 것으로, 총 17개 대학이 제안서를 제출하여 8.5대 1 경쟁률을 보였다.

 

3개 부처는 산업입지, 산학협력, 창업 및 기업육성 분야 등 전문가 9명으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하여, 공모지침 평가절차 및 기준*에 따라 서면평가(5.18.), 현장실사(5.25., 5.27.), 발표평가(6.8.)를 거쳐 최종 2개 대학을 선정했다.

* 도시첨단산업단지로의 개발 타당성, 대학 역량 및 의지, 기업 유치 가능성 등

 

최종 선정된 2개 대학은 도시첨단산업단지로의 개발 타당성산학협력역량 우수하고, 기업유치 가능성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각 사업의 주요 내용은 아래와 같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지는 즉시 산업단지 계획 수립에 착수하여 내년 하반기에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하는 등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를 통해 선정된 2개 대학은 기존 사업과 함께 지역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혁신 거점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하면서, “캠퍼스 혁신파크가 스타트업 열풍을 지역에 계속 확산해 나갈 수 있도록 규제혁신과 다양한 지원 사업 연계 등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