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복합화 토론회 개최 본문

보도자료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복합화 토론회 개최

대한민국 교육부 2022. 7. 25. 12:11

[교육부 07-26(화) 조간보도자료]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복합화 토론회 개최 (1).pdf
0.26MB

 

□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 복합화’를 주제로 학교시설 복합화 대안 모색을 위한 공개토론회 개최

□ 학교시설 복합화에 따른 다양한 쟁점(이슈)을 공론화하고 전문가 의견 수렴을 거쳐 새 정부 국정운영 방향에 맞춰

변화 방향성 제시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박순애)는 국회 안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오산)과 김병욱 의원(국민의 힘, 경북 포항시남구울릉군) 및 한국교육개발원 교육시설·환경연구센터와 함께 제184차 한국교육개발원(KEDI) 교육정책토론회(포럼) 겸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 복합화 토론회’를 7월 26일(화)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학교와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학교시설 복합화’를 주제로 그동안 추진해 온 학교시설복합화 사업의 여러 가지 쟁점(이슈)들을 공론화하고, 각계각층의 전문가들과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새 정부의 국정운영 방향에 맞춰 변화 방향성을 모색한다.

아울러, 최근 「학교복합시설법」 등 법령 제·개정 이후 소멸위기의 지방, 도심 공동화 등 다양한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데 학교가 선도적으로 상생과 성장 동력을 견인할 수 있기 위한 전략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재림 한국교원대학교 교수는 ‘학교시설 복합화와 미래학교-지역교육 생태계 구축과 실천 전략을 중심으로’를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하며, 지역생태계로서의 학교의 역할과 학교시설 복합화 운영 사례, 미래학교와 연계한 공간배치 방향을 살펴보고 향후 운영 방향을 제안한다.

이어 이윤서 한국교육개발원 부연구위원이 ‘학교복합시설의 학교급별 가능성과 쟁점’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며 미래교육의 방향과 연계성을 갖는 학교복합시설의 역할과 가능성, 제반 쟁점들에 대해 살펴보고 방향을 제안한다.

 

남지현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일본 학교시설 복합화의 동향과 전략’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며 최근 일본 학교복합화 법규 및 제도의 변화 양상을 검토하고 유형별 관련 사례 분석을 통해 일본의 특징적인 학교복합화 전략을 살펴본다.

이후 최병관 공주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아 5명의 토론자와 종합 토론을 진행하며, 인구절벽·지방소멸 등 위기에 대응한 학교시설복합화의 새로운 방안을 모색한 후 질의응답 및 자유토론으로 마무리할 예정이다.

 

박순애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정부, 지자체의 다양한 정책 및 재정 투입에도 인구감소와 지역소멸의 위기가 지속되고 있어 학교시설복합화를 통한 학교와 지역사회의 상생은 매우 중요하다.”며, “학교가 학생들과 지역주민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핵심적인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활발하게 논의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