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반크 등 시민단체에 대한 체계적 지원 방안 마련 본문

교육부 소식

반크 등 시민단체에 대한 체계적 지원 방안 마련

대한민국 교육부 2008. 10. 24. 01:26

교육과학기술부에서는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VANK) 등 민간단체에 대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예산 삭감에 대해‘예산 지원 중단’이 아닌, 정부의 관련 예산을 지원하는 채널이 바뀐 것에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끊이지 않자 반크 등시민사회단체에 대한 구체적인 지원방안을 발표하였다.

교육과학기술부 산하 동북아역사재단의 ‘독도연구소’는 사이버외교사절단체인 VANK에 대해 체계적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는 VANK가 독도 및 동해에 대한 오류 시정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대표적인 시민단체로서보다 체계적인 지원을 하기 위해‘09년 5천만원의 예산지원과 함께 MOU(업무협정)를 맺기로 했다.

‘08년 8월 개소한 독도관련 전담연구기관인 독도연구소는 ‘09년에 독도 및 동해관련 사업을 추진하는 시민단체 지원을 위해  5억 1,3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였으며, MOU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 독도연구소의 시민단체 지원 예산(‘09년도)
       - 전문인력 네트워크 구축 및 교류증진사업 : 160백만원
       - 영토영해 관련 홍보사업 : 322백만원
       - 동해ㆍ독도 표기 확산 네트워크 구축 : 31백만원

    ※ 지난 8월 14일 출범한 독도 연구소는 독도문제에 대한 장기적ㆍ종합적ㆍ체계적 대응 및 독도 관련 연구ㆍ정책 개발의 총괄 조정 기능을 전담함과 동시에 시민단체 지원 등 홍보업무를 주목적으로 설립하였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