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2014 한-독 직업교육 포럼」개최 본문

교육부 소식

「2014 한-독 직업교육 포럼」개최

대한민국 교육부 2014. 3. 7. 08:54


2014 한-독 직업교육 포럼개최

- 전문대학 및 특성화고 직업교육 활성화 기대 -

교육부(장관 서남수)는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회장 이기우)와 함께 ‘한-독 직업교육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한-독 직업교육 포럼」을 3월 7일(금) 오후 2시, 대구보건대학교에서 개최합니다.


직업교육활성화 방안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이번 포럼에서는 독일의 직업교육전문가를 초청하여 국내 직업교육전문가들과 함께 양국의 직업교육 정보를 공유하고, 양국의 직업교육나아갈 발전방향과 장기적 비전에 대해 논의합니다.

 
독일 직업교육전문가로 초청된 베아테 그뤠블링호프(Beate Groeblinghoff, 독일 함부르크 직업훈련원 연구원)가 독일의 이원식 직업교육제도(Dual Training)의 장점에 대해 소개한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 독일은 우리의 중학교 졸업생에 해당하는 졸업생의 약 65%가 이원식 직업교육훈련을 선택하고, 직업훈련 자격증을 취득하기 위해 6개월에서 최장 3년까지 직업학교에서 직업교육을 받으면서 기업현장에서 직업훈련을 받음

    
  ◦ 이원식 직업교육제도에서는 교육 실습이 주로 일터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에 기업과 훈련생 모두에게 이득이 되고 있음

 

  ◦ 기업에서의 훈련은 연방정부가 발행한 직종별 훈련규정에 근거하여 엄격히 이루어지며, 이는 독일 전역에서 직종에 따른 훈련과 시험의 수준을 보장하여 고용주와 고용인을 위한 노동시장의 투명성을 높이는 데 기여함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통계에 따르면, 독일이 EU 국가들의 평균에 비하여 실업률(유럽평균 12.2%, 독일 5.3%)과 대학 진학률(유럽평균 59%, 독일46%)이 낮게 나타나고 있는 데, 이것은 이원식 직업교육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데서 기인한 것으로 평가받습니다.

 
이번 포럼을 계기로 독일의 직업교육 현황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우리나라 전문대학 및 특성화고의 직업교육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