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일본 초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 발표 관련 교육부 대변인 성명 본문

교육부 소식

일본 초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 발표 관련 교육부 대변인 성명

대한민국 교육부 2014. 4. 4. 11:01


일본 초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 발표 관련 교육부 대변인 성명
- 역사왜곡을 통한 독도침탈을 강력히 규탄하며 즉각 시정할 것을 촉구한다. -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 문부과학성이 초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내용에서 역사왜곡잘못된 독도 영유권 진술을 그대로 검정한 것에 대해 매우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고, 이를 즉각 시정할 것을 촉구합니다. 


일본 문부과학성은 대한민국 고유 영토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하고,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는 내용을 교과서에 기술하여, 자라나는 세대에게 거짓 주장을 가르치고, 침략의 역사를 정당화하는 것은 인근 국가들과의 선린은 물론 동북아 지역의 평화를 위태롭게 할 수 있는 매우 비교육적인 행위로 이를 강력히 규탄합니다.

 
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의 고유 영토이며, 일본 정부도 1877년 태정관 지령을 통해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임을 명확하게 인정한 바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본 제국주의는 한반도 침탈의 첫 희생물로 독도를 지목하여 불법으로 병합하였고, 대한민국 국민의 가슴에 큰 상처를 주었습니다. 독도에 대해 확고한 영토 주권을 갖고 있는 대한민국 정부를 향해, 일본 학생들의 교과서에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것은 독도에 대한 침략적 의도를 드러내는 것이기에 더욱 분노를 금할 수 없습니다.

 
일본이 진정으로 국제사회의 문명국으로서 세계 평화에 기여하고, 인류공영에 이바지하려 한다면, 침략적 역사에 대한 올바른 인식으로 잘못된 과거를 통절하게 반성하고, 자라나는 후세들에게도 올바른 역사관을 바탕으로 평화의 중요성과 이웃 국가에 대한 존중의 필요성을 가르쳐야 할 것입니다.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 문부과학성의 교과서 역사 왜곡 기술과 독도 침탈 교과서를 바로 잡을 때까지 국제사회에 지속적으로 고발해 나가고, 독도 침탈과 역사왜곡에 대해 단호히 대처할 것입니다.

 

2014년 4월 4일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