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보도자료) 학생들이 직접 만드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본문

교육부 소식

(보도자료) 학생들이 직접 만드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대한민국 교육부 2015. 12. 16. 18:00

학생들이 직접 만드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진로체험버스 프로그램으로 평창동계올림픽을 기획하다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의 특강 및 동계올림픽 스포츠 체험



교육부와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위원장 조양호),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이용순)은 2015년 12월 10일(목)과 11일(금), 평창 알펜시아(평창동계올림픽 주된 개최지)에서 중학교 자유학기제 진로체험활동의 일환으로 ‘평창동계올림픽을 직접 만드는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진로체험버스 프로그램을 운영하였습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자유학기제를 운영하는 충청북도 농촌학교 3개교 40명의 학생들은 2018년에 개최되는 평창동계올림픽을 미리 경험해 볼 수 있었는데요. 특히, 학생들은 이틀간 5명씩 소그룹으로 올림픽을 준비하는 멘토와 만나고 동계올림픽 종목을 직접 체험해 보는 프로그램에 참여했습니다.


이번 진로체험버스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날에는 스포츠 응급처치사, 스포츠 매니저, 스포츠 국제심판 등 진로 멘토와의 만남을 통해서 올림픽과 관련된 다양한 직업을 체험하고, 올림픽을 만드는 숨은 주역들의 소중함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또한, 건축가와의 만남을 통해서 올림픽경기장 등을 설계·기획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고기현(’02, 쇼트트랙) 선수와 변천사(’06, 쇼트트랙) 선수가 특별 손님으로 초대되어 메달을 따기 위해 흘렸던 땀과 노력의 의미를 듣는 자리도 마련되었습니다.


둘째 날에는 동계올림픽 종목이면서 학생들에게 인기 있는 스노보드를 ‘캐나다 스노보드 강사협회’의 지도로 동계올림픽이 직접 열리는 경기장에서 체험하며 동계올림픽의 생생함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김현기 기획조정국장은 앞으로 더 많은 학생들이 올림픽의 인적․물적 인프라를 체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미래의 주역인 학생들이 올림픽에 관한 다양한 진로체험을 하며 올림픽과 패럴림픽 정신을 키우기를 바란다.”라고 말했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는 이번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패럴림픽의 가치인 평등·용기·투지·영감을 잘 이해하고 실천한 학생들을 시상 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교육부 박춘란 평생직업교육국장은 “‘16년에는 모든 농산어촌 중학교에 진로체험버스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중학교 자유학기제 조기 정착 및 도농간 진로체험 격차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농산어촌 진로체험 버스’는 올해 10월부터 교통 및 교육여건이 상대적으로 열악한 농산어촌 학교를 대상으로 운영하고 있는 진로체험 프로그램으로서, 수준 높은 프로그램과 해당 분야 전문가의 적극적인 참여로 학교현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 진로체험버스 세부 일정 및 프로그램 운영 계획

 - 세부 일정


- 베뉴 투어 프로그램


- 진로 멘토링 프로그램


- 진로특강


- 동계 스포츠 체험 프로그램


- 참여 멘토 현황



■ 진로체험버스 진로 멘토링 프로그램 수업안

- 스포츠 응급처치 전문가


- 스포츠 국제심판


- 스포츠 매니저


- 건축가



■ 2018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대회 개요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대회


12.14(월) 조간 보도자료_학생들이 직접 만드는 평창 동계 올림픽.hwp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