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교육부, 고용노동부, (사)기능한국인회가 손잡고 5년간 1,000명의 미래 기능한국인을 육성한다. 본문

보도자료

교육부, 고용노동부, (사)기능한국인회가 손잡고 5년간 1,000명의 미래 기능한국인을 육성한다.

대한민국 교육부 2020. 12. 24. 12:00

 

 

◈ 학생들에게 숙련기술 전수 및 미래 기능한국인 장학금 지급

◈ 우수 취업처에 취업할 수 있도록 연계 및 지원


[교육부 12-25(금) 조간보도자료] 교육부 고용노동부 (사)기능한국인회가 손잡고 5년간 1000명의 미래 기능한국인을 육성한다(합동보도자료).pdf
0.41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 이하 고용부), (사)기능한국인회(회장 배명직)*는 12월 24일(목) 업무협약식을 열고, 고졸취업 활성화 및 미래 기능인재 육성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 (기능한국인회) 직업계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선취업·후창업한 숙련기술보유자로 고용노동부가 매월 1명씩 선정(총 회원 수 : 135명, 2020년 9월 기준)

 

이번 행사는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의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하여, 전체 참가자 181명 중 장학금 수여 대상 학생은 6명만 행사장에 참석하고, 그 외 175명은 비대면(온라인)으로 참석하는 등 행사장의 밀집도를 최소한으로 낮춰서 진행하였다. 또한, 행사장 참석자는 마스크 착용, 발열 점검, 행사장 내 충분한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하였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로 고졸청년 기술인재들의 역량개발과 취업이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에 대해 발 빠르게 대응할 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안목에서 미래 기능한국인을 육성해 나가기 위해 마련하였다.

 

세 기관이 합의한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사)기능한국인회는 미래 기능한국인 육성을 위해 숙련기술 전수, 장학금 지급, 우수 취업처를 발굴하여 취업할 수 있도록 연계한다.

교육부와 고용부는 (사)기능한국인회 회원들의 기업을 ‘현장실습 선도기업’으로 지정하고 관련 혜택(인센티브)을 제공한다.

협약기관 모두는 미래 기능한국인 육성을 위한 전문가 인력 자원 인증·제공, 교육 프로그램 마련·지원 등 시범운영 프로그램의 운영·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고졸취업 활성화, 숙련기술인재가 존중받는 사회 풍토 조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협약에 앞서 미래 기능한국인 육성을 위한 ‘장학금 수여식’도 진행했고, 대표 학생이 6명만 참여하였으며, 175명의 학생은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장학금은 기능한국인회 회원들의 자발적 기탁 형태로 모금*되어 181명의 직업계고 학생들에게 각각 100만 원씩 전달되었다.

* 2010년~2019년까지 장학금 3억 200만 원 지급(1인당 100만원), 2020년에는 2억 3100만 원을 모금하여 장학금 및 특성화고 등 실습재료비 지원

 

아울러, 정세균 국무총리,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이재갑 고용부 장관도 장학금 모금에 동참하여 뜻을 함께 하였다.

※ (사)기능한국인회의 요청에 따라 정세균 국무총리, 유은혜 교육부장관, 이재갑 고용부 장관이 부처명의로 장학금 각100만 원씩 기탁

 

정세균 국무총리는 영상으로 “선배 기능인들의 축적된 기술이 미래세대로 이어지고, 기능인들이 존경받고 우대받는 풍토가 조성될 수 있도록 정부에서도 노력하고 지원해 나갈 것이다.”라는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진 온라인 간담회에서는 주요 내빈들과 장학금을 수여받은 학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은 감사의 마음을 담아 온라인으로 '비전 선언문'을 발표하였고, 교육부, 고용부 관계자들과 기능한국인회 최고경영자(CEO)들에게 고졸청년인재에 대한 계속적인 관심과 격려를 부탁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지금 후배들에게 기탁하신 장학금은 미래 기능한국인을 위한 투자이며, 이 학생들이 다시 후배들에게 본보기이 되어 장학금을 기탁하는 선순환의 고리가 만들어 질 것으로 확신한다."라며 감사와 함께 기대감을 나타냈다.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는 숙련기술에 디지털 기술을 결합한 융합기술이 산업경쟁력의 핵심이 될 것이므로 청소년들이 기술 분야로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숙련기술인들의 노력과 성과가 정당한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는 의지를 표명했다.

 

배명직 기능한국인회 회장은 "1년에 200명씩, 5년간 1,000명의 미래 기능한국인에 숙련기술전수, 장학금 지급, 우수 취업처 취업지원의 약속이 꼭 지켜질 수 있도록 교육부, 고용부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후배들에 대한 각별한 사랑과 지원의 뜻을 밝혔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