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초등 체육전담교사와 중․고 체육수업 늘린다 본문

교육부 소식

초등 체육전담교사와 중․고 체육수업 늘린다

대한민국 교육부 2013. 6. 25. 08:00

꿈과 끼를 키울 수 있는 체력․인성 함양 위해

학교체육 활성화 적극 추진

- 초등 체육전담교사와 중․고 체육수업 늘린다 -

 

교육부(장관 서남수)는 학생들의 꿈과 끼를 살리는 행복교육 실현과 창의인재 육성을 위한 「학교체육 활성화 추진 계획(시안)」을 6월24일 발표하였습니다. 

학교체육 활성화는 학생들의 체력증진학업향상 뿐만 아니라 협동심, 배려심 함양 등 인성 교육에서도 중요하고, 학교에서 나타나는 학교폭력, 따돌림 등 부작용을 완화하는데도 큰 효과가 있습니다. 앞으로 학교체육 활성화를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또한 학생들이 학교에서부터 체육활동을 생활화하여 건전한 스포츠 여가활동과 건강관리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입니다. 


교육부는 학교에서의 정규 체육수업 내실화를 위하여 17년까지 모든 초등학교에 체육전담교원을 배치하고, ’14년부터 중학교는 학교장 재량으로 중3 체육수업시간을 주당 1시간 확대할 수 있도록 학교의 자율성을 부여할 예정입니다. 현재 고교 유형별로 체육수업이 5~10단위로 상이하게 운영되고 있는 현실을 개선하여, 모든 고등학교에서 ’14년 입학생 부터 체육수업시간을 10단위 이상으로 확대하고, 6개 학기에 편성․운영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 (1단위) 고등학교 6개 학기 내에서 1개 학기에 주당 1시간 운영


앞으로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은 지역사회의 자원 등과 연계하여 운영될 계획입니다.

◦ 지금까지의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은 안정적 정착을 위하여 학교내의 활동으로 한정하여 왔습니다.
◦ 내년부터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을 지역 공공·종합형 스포츠클럽과 연계하여 운영하고 부모와 함께하는 가족참여 스포츠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교육부는 여학생 체육활성화를 통해 미래 여성 지도자로서의 대인관계 및 리더십 함양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입니다.

◦ 여학생들이 스포츠를 보고 즐기는 쉬운 것부터 참여할 수 있도록 스포츠 관람을 지원하고, 여학생들이 선호하는 종목의 학교스포츠클럽 1천팀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 아울러 여학생들이 분리 체육수업을 선호하고 있는 점을 감안하여 내년부터는 남녀공학 고등학교에 대해 학생들의 희망을 반영하여 분리 체육수업을 적극 권장해 나갈 계획입니다.
* 여학생중 62.8%가 남녀 분리 체육수업 희망(‘13.4월, 초중고 5,138명 대상 설문조사)

 

또한, 학생선수와 중도에 체육 특기가 발현되는 학생들이 꿈과 끼를 키울 수 있도록 체육에 소질을 갖고 있는 고등학생에 대하여 맞춤형 지원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 운동부 육성 고등학교 등 희망학교를 대상으로 체육에 흥미․재능을 가진 고등학생들에게 맞춤식 교육을 제공하는 체육 중점학급을 ‘14년부터 3년간 한시적으로 운영합니다.
◦ 아울러, 체육분야에서 꿈을 키우는 학생들이 시간·장소에 상관 없이 언제, 어디서나 학습할 수 있도록 기초학력 지원 e-school을 구축합니다.

 

교육부는 문체부, 지방자치단체, 체육단체 등과 협업체계 구축을 통해 학교체육 활성화를 차질 없이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아이디어 팩토리가 마음에 드신다면 구독+해 주세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