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원자력이 궁금해요! 본문

교육정보

원자력이 궁금해요!

대한민국 교육부 2014. 7. 30. 13:00

원자력의 강점과 단점을 알아봐요
원자력이 궁금해요!
원자력 I 안전성 I 원자력교육 I 원자력골든벨
 I 우라늄

최근 집중 호우, 가뭄, 한파, 폭설 등 전 세계적으로 기상이변을 초래하고 생태계의 변화를 가속하는 지구온난화 때문에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는 청정성, 경제성을 갖춘 에너지가 필요합니다. 특히 우리나라와 같이 에너지의 95%를 수입하는 상황에서는 무공해 에너지를 개발하여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러한 의미에서 [원자력]미래 에너지원으로써 주목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원자력]은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사태'로 인하여 '위험하다'는 인식이 국민에게 심어졌습니다. '위험성'을 극복하여 '안전성'이 담보된다면 [원자력]은 미래의 에너지원으로써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에너지로서의 [원자력]에 관한 올바른 인식과 [원자력]에 관한 오해를 해소하기 위한 프로그램이 시행된 학교를 다녀왔습니다. 목포하당초등학교에서 4, 5, 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원자력]에 관하여 알려주기 위해 '한국원자력문화재단'의 도움을 받아 [원자력] 관련 행사를 시행하였습니다. 행사는 [원자력에 관한 강의][원자력 골든벨]입니다. 

에너지로서의 [원자력]에 관한 이야기가 먼저 시작되었습니다. [원자력]에 관하여 더 많은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우리나라와 같이 에너지원이 부족한 나라에서는 [원자력]이 에너지로서의 매력이 크다는 사실도 알게 되었습니다. 학생들도 [원자력]이 '위험하다, 인체에 해롭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가 [원자력]의 다양한 기능과 활용도를 보게 됨으로써 [원자력]에 관한 인식이 조금씩 변했다고 합니다. 특히 이산화탄소의 배출량이 가장 적은 에너지원이 [원자력]이라는 사실은 [원자력]의 환경친화적인 면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이어서 [원자력]에 관하여 얼마만큼 알고 있는지 [원자력 골든벨]이 시행되었습니다. 4, 5, 6학년 학생 250명 정도가 [원자력 골든벨]에 참여하였고, 학부모들도 적극적으로 협조하였습니다. [원자력 골든벨]은 OX 문제, 단답형 문제 등 총 20문제가 출제되었습니다. 1번 문제부터 긴장하는 학생들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었는데요, 1번 문제를 맞히자 환호하는 학생들의 기뻐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1번 문제는 '세계에서 원자력발전소가 가장 많은 나라는 미국이고, 우리나라는 세계 5위의 원자력기술 선진국이다.'가 옳으면 O, 틀리면 X로 이동하는 것입니다. 정답은 바로 'O'였습니다. 1번 문제가 생각보다 어려워서 탈락한 학생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문제가 계속 출제될수록 잘못된 답을 적어 탈락하는 학생들이 조금씩 늘어갔습니다. 

문제가 출제되고 드디어 최후의 1인이 남았습니다. 최후의 1인이 된 학생은 4학년 여학생입니다. 예상을 깬 최후의 1인이라서 선생님, 학부모, 학생들도 다들 놀랐습니다. [원자력 골든벨]의 문제가 생소한 부분도 있었기에 4학년 학생이 끝까지 남을 수 있었던 것 같기도 합니다. 골든벨을 울리기 위한 마지막 문제가 출제되고, 최후의 1인으로 남은 학생이 답을 쓰자 모든 학생이 놀라면서도 긴장을 하였습니다. 골든벨 문제는 '이것은 연료 1g은 석탄 3t가 탈 때와 나오는 에너지와 비슷하다. 이것은 천왕성의 이름을 딴 원소로 원소기호 U이다. 이것은 무엇일까요?' 입니다. 과연 이 학생이 골든벨을 울렸을까요? '정답입니다!'라는 사회자의 말이 떨어지자 다들 놀랐습니다. 4학년 학생이 골든벨을 울릴 줄은 몰랐는데, 정말 대단했습니다. 정답은 무엇일까요? 바로 [우라늄]입니다.

 

[원자력 골든벨] 이외에도 [원자력]과 관련한 [진로 교육]도 시행되었습니다. 원자력 관련 학과가 있는 대학교에 관하여 안내하기도 하고, [원자력] 관련 업무에 종사하는 사람의 이야기도 들어보았습니다. 이처럼 [원자력]은 이미 우리 생활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었습니다. 

미래 에너지로서의 [원자력]은 필요합니다. 하지만 [원자력]의 '안전성'이 담보되어야 합니다. [원자력]에 관한 교육은 [원자력]의 양면성을 학생들이 정확하게 인식하는 데에 목적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무조건 '좋다, 나쁘다'는 이원적인 판단보다는 [원자력]이 가지는 강점과 단점을 알려주는 것이 [원자력 교육]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어갈 세대인 학생들이 에너지로서의 [원자력]에 관하여 정확히 알고 활용하였으면 합니다.

 

<참고 자료>

*한국원자력문화재단 누리집 http://www.konepa.or.kr

*목포하당초등학교 누리집 http://mokpohadang.es.jne.kr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