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수험생 지후선배, 신종플루 때문에 어쩌지?! 본문

교육부 소식

수험생 지후선배, 신종플루 때문에 어쩌지?!

대한민국 교육부 2009. 11. 3. 12:31
지난 9월 7일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프로모션이 요코하마 퍼시픽에서 열렸다. 드라마에서 "윤지후" 역을 맡아 소녀 팬들에게 큰 인기를 얻은 김현중도 이 행사에 참가해 홍보를 했다. 그런데 갑작스러운 고열 증상으로 응급실에 실려 가, 신종 인플루엔자 판정을 받았다. 국제적으로 큰 문제로 떠오른 신종 플루를, 한류 스타인 "지후선배"가 걸렸다고 하니 모두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닐 수 없었다.

'꽃보다 남자'에서 극중 지후선배는 대입을 앞 둔 수험생이다. 물론 F4를 대표하고 전직 대통령의 손자이며, 문화재단의 후계자인 그가 "수능"에 연연하진 않을 것 같다. 하지만 만약 정말 "지후 선배"가 신종플루에 걸렸다면 어떻게 될까?

현재 국내 하루 평균 확진 환자는 만여 명에 육박하고 있는 상황. 아무리 조심을 이야기하며 주의하고 있었지만, 막상 가까운 사람의 감염소식을 듣게 되니 더 신경이 쓰이기 시작했다. 초, 중, 고, 대학교에서는 이상의 확산을 막기 위해 휴강(교)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계속 수업을 하지 않을 수도 없는 노릇이고, 그렇다고 급속도로 퍼져가는 플루를 단숨에 막을 방법도 없으니 이것이 바로 총체적 난국인 것 같다.

특히 신종플루 확산이 극대화 될 시기에 고입, 대입시험이 치러진다. 고입 선발시험은 전국 8개 시,도 교육청에서 12월 16일에 실시되는데, 우리 꽃보다 남자들에게 수험생들이 한번 쯤 해 볼 수 있는 질문을 들어보았다.

1. 신종플루에 걸린 지후 선배는 어떻게 시험을 보나요?
신종플루 확진 환자라면 개별 학교 예비소집에서 해당 사실을 신고해야 합니다.
그리고 사전 신고된 학생들은 “분리 시험실”에서 시험을 볼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니까 걱정 말고 철저한 시험 준비를 하면 됩니다 :)


2. 지후 선배와 함께 있던 구준표, 확진은 아니지만 의심증상이 있다면 어떻게 하나요?
의심 환자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사전 신고를 해서 “분리 시험실”에서 응시하도록 해야 합니다.


3. 아직까지 확진도, 의심환자도 아니지만, 함께 있는 소이정. 시험실에서 걸릴까봐 걱정이 되는데?
신종플루는 예방이 최우선입니다. 신종플루 예방에는 손을 자주 씻고, 기침·재채기 등은 반드시 손으로 가리고 하며, 마스크를 쓰는 방법이 있습니다. 따라서 수험생의 위생관리를 위해 시험장에 비누, 세정제 등을 갖추어 수시로 활용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합니다. 또 예비마스크를 준비하여 필요한 수험생들에게 지급할 것이니 큰 걱정 없이 안정된 마음을 가지고 시험에 임하시면 됩니다. :)


4. F4의 숨은 내면적 리더인 송우빈. 만약 시험을 보던 중 많이 아프거나 하는 비상사태가 발생하면 어떻게 하나요?
혹시나 있을 상황에 대비하여, 면접위원 및 감독관에게 신종플루 증상에 대한 간단한 진단과, 전염 방지를 위한 행동요령 등에 대한 사전교육을 실시하였습니다. 또한 인근 보건소와 거점 병원 등의 협조를 받아 시험기간 동안 의료진을 대기하도록 하여 혹시 모르는 응급상황에 대비하도록 하였습니다.

입시라는 중요한 일이니 만큼 많은 사람들이 모이고 섞이기 때문에 철저한 대처가 필요하다. 그래서 이러한 대응지침을 토대로, 각 시·도 교육청에서 지역 요건등을 고려하여 세부 사항과 예방 대책을 수립할 것이라고 한다.

그러니, 혹시 '지후선배'가 신종플루에 걸려 입시 시험이 어떻게 될까? 걱정하는 소녀팬들이 있다면, 걱정 뚝 놓으시길~!

시험에 대한 압박감도 만만치 않은데, 불안을 부추기는 “신종플루 괴담” 까지 등장하여 수험생들이 받을 스트레스는 엄청날 것 같다. 그런 수험생들을 보는 가족들의 걱정 또한 가득하다. 하지만 시험을 위해 준비 할 것이 많은 만큼, 이러한 우려는 예방과 대응방안에 맡겨두고, 시험에 임할 수 있으면 좋겠다.

신종플루에 걸려 치료를 받던 우리 지후선배도, 이제는 완치가 되어 건강히 돌아왔다고 하니, 모두 건강한 몸으로, 좋은 결과 있길!! 수험생 아자:)

여니연
 | IDEA팩토리 이주연 기자 | ljy890@naver.com

스물 두 살, 대학생의 패기와 열정을 담아 세상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신선한 아이디어를 가득 담은 아이디어 팩토리에서, 꿈을 가득 담아 세상을 향해 외치겠습니다!

5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