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창덕궁에 대해 알아보아요 본문

학습자료/역사

창덕궁에 대해 알아보아요

대한민국 교육부 2016. 5. 10. 13:02

창덕궁에 대해 알아보아요




창덕궁은 조선 시대에 역대 임금이 살며 나라를 다스리던 궁궐의 하나이다. 서울 종로구 와룡동에 있으며, 북쪽으로 이어져 있는 후원인 비원까지 합해서 사적 제122호로 지정되어 있는 중요 문화재이다. 태종 초에 별궁으로 지었는데 계속하여 궐내에 정전인 인정전을 비롯하여, 선정전ㆍ소덕전 등 여러 전각과 돈화문을 세워 본궁같이 사용하게 되었다. 1592년에 일어난 임진왜란 때에 다른 궁과 함께 거의 불타 버리고 말았다. 1608년에 왕이 된 광해군은 1615년에 불타 버린 경복궁 대신에 창덕궁을 다시 지어 여기에 머물렀다. 이 때부터 1868년에 대원군이 경복궁을 재건할 때까지 창덕궁은 정궁 구실을 하였다. 광해군 때 다시 지어진 궁도 인조 반정과 몇 차례의 화재로 헐고 다시 짓는 등 많은 변화를 거쳤지만 비교적 잘 보존되었다.정전인 인정전과 그 주위의 전각, 그리고 대조전을 중심으로 한 내전, 후원으로 구성되었으며, 낙선재 등 중요한 전각이 많이 남아 있다. 특히 비원은 우리 나라의 유일한 궁궐 후원이라는 점과 우리 나라의 정원을 대표한다는 점에서 가치가 높다. 1912년부터는 후원인 비원과 함께 인정전을 관람할 수 있게 하였고, 광복 후에는 창덕궁과 후원을 공개하고 있다.





 


​<창덕궁 배치도>


1. 돈화문 2. 금호문 3. 금천교 4. 인정문 5. 인정전 6. 선정전 7. 희정당 8. 대조전 9. 경훈각 10. 승화루 11. 상량정 12. 낙선재 13. 어차고 14. 가정당 15. 영화당 16. 부용정 17. 부용지 18. 어수문 19. 주합루 20. 서향각 21. 기오헌 22. 애련정 23. 애련지 24. 연경당 25. 선향재 26. 반도지 27. 관람정 28. 폄우사 29. 청심정 30. 취한정 31. 태극정 32. 신선원전 33. 의로전




​<창덕궁의 정문인 돈화문. 임진왜란 때에도 타지 않고 남은 오래 된 건축물이다.>




 

<창덕궁 전경. 최근까지 사용하던 궁궐이어서 가장 잘 보존되어 있다.>



<창덕궁의 정전인 인정전> 







<선정전. 청기와를 얹은 건물로, 왕과 신하들이 회의를 하던 곳이다.> 




<부용정과 부용지>



<서향각> 




<주합루와 어수문. 부용정 맞은편에 있는 건물로, 도서관으로 쓰였다.>


출처:에듀넷​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