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2월 28일은 무슨날일까? 2·28민주운동 기념일에 대해 알아보자! 본문

교육부 국민서포터즈

2월 28일은 무슨날일까? 2·28민주운동 기념일에 대해 알아보자!

대한민국 교육부 2020. 2. 26. 13:00

 

벌써 2월도 마무리 되어가고 있습니다.

3월을 맞이하시기 전에 꼭 기억해야 할 날이 있는데요.

바로 2·28 민주운동 기념일입니다.

 

2·28 민주운동 기념일은 2018년 대구 시민들의 끊임없는 노력으로 지정된

우리나라 48번째 법정 기념일인데요!

 

그렇다면 2·28 민주운동은 무엇인지,

어떻게 발생하게 되었는지 등에 대한 더욱 자세한 이야기 들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배경

 

출처:2.28민주운동 기념 사업회

 

*자유당의 장기 집권과 독재 정권의 횡포와 부패로 자유민주주의라는 가면을 쓴 권위주의적 독재정치가 시작되었고 학생과 지식인들은 정치적인 도구로 희생되었습니다.

 

한국에 도입된 자유민주주의는 이승만 정권에 의해 반공 이데올로기적 무기로 사용되어, 본래의 자유민주주의 이상이 변질되어 자유민주주의는 형식화되었습니다.

 

이에 학생과 지식인들은 대구지역의 고등학생들이 자발적, 민주적으로 학생운동을 일으킨 사건입니다.

*자유당: 1951년 12월에 창당되어 약 10년간 존속하였던 한국의 보수정당. 이승만을 총재로 창당 되었고 집권당으로서 독재를 자행하였다.

 

 

어떻게

1960년 3월 15일 정부통령 선거를 맞아 사상 최악의 부정선거로 정권 연장을 계획했고 언론 장악은 물론, 투표장과 개표장에선 사전투표, 각종 부정 투표와 개표로 선거 결과를 바꾸기 위해 애썼습니다.

 

 

그동안의 만행으로 자유당 정권이 선거의 패배를 예감하고 유세장으로 학생들이 몰릴 것을 대비해 대구 시내 공립 고등학교에 등교를 지시했습니다.

 

부당하고 폭압적인 불의에 학생들은"더 이상 정치적 재물로 이용당할 수 없다!"라며 등교 거부를 했고 2·28일 '자유당의 정치 악'에 정면으로 도전하자는 데모 계획이 만들어졌고 거사에 나섰습니다.

 

출처:2.28민주운동 기념 사업회

 

누가

경북고등학교 학생위원회의 부위원장인 이대우 학생을 주도로 1960년 2월 28일 교내 운동장 조회 단상에서 결의문을 낭독한 뒤 8백여 학생들과 불법적 정치 세력을 배제하자는 구호를 외치며 시위를 벌였습니다.

 

 

출처:2.28민주운동 기념 사업회

 

2·28민주운동은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한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운동이었습니다.

학생들의 피와 땀으로 지금의 우리나라의 민주주의가 있을 수 있었다고 생각됩니다!

 

 


민주주의를 위한 학생들의 노력들, 2·28민주운동을 기억하기 위한 행사나, 그 순간을 생생히 느낄 수 있는 장소는 어디에 있을까요?

 

 

출처:대구중구청 블로그

 

2.28민주운동 기념관은 화요일~금요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주말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개관된다고 하는데요! 입장료는 무료이며 월요일과 법정공휴일은 휴무라고 하니 이 점 참고 하셔서 방문 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민주운동기념회관은 2.28민주운동 현장을 느껴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도서 대출, DVD대출도 가능하다고 하니 이용하시면 될 것 같네요!

(※ 대구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인한 도서관 임시휴관 2.19 ~ 3.3)

 

https://map.naver.com/v5/search/2.28%EB%AF%BC%EC%A3%BC%EC%9A%B4%EB%8F%99%EA%B8%B0%EB%85%90%ED%9A%8C%EA%B4%80/place/20071484?c=14314583.0736069,4281038.9675400,18,0,0,0,dh

불러오는 중입니다...

 

출처:2.28민주운동 기념 사업회

 

또한 1월 21일 대구여자고등학교에서 시행된 <2·28퀴즈 장학대상>이 2.28일 SBS TV, TBC TV에서 방영한다고 하니 2·28민주운동 기념일을 맞아 시청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다가오는 2·28일, 2월의 마지막 주를 학생들의 용기와 노력에 감사하며

소중함을 느끼는 뜻깊은 하루로 보내는 것은 어떨까요?

 

이상 국민 서포터즈 김나래였습니다.

 

 

 

 

 

 

※ 위 기사는 2019 교육부 국민서포터즈의 의견으로 작성되었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