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교육부와 함께하는 청소년 고민상담 "다들어줄개"를 아시나요? 본문

교육부 국민서포터즈

교육부와 함께하는 청소년 고민상담 "다들어줄개"를 아시나요?

대한민국 교육부 2020. 7. 30. 18:00

 

http://www.teentalk.or.kr/

 

청소년모바일상담센터

자살, 자해, 청소년상담, 청소년모바일상담센터, 다들어줄개, 청소년서포터즈, 상담 봉사, 심리상담, 모바일상담, 문자상담

teentalk.or.kr

청소년 모바일상담센터 다들어줄개는 어떤 곳일까요?

교육부 위탁사업 중 하나인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들어줄개’란 문자, SNS를 통해 청소년들의 고민을 더욱 가까이에서 나누고자 만들어진 모바일 상담 서비스로 365일 24시간 무료로 이용 가능합니다. 여기서 ‘다들어줄개’란 너의 이야기를 ‘다 들어줄 게’라는 뜻을 가지고 있어며 너의 친구가 되어줄게, 고민을 날려줄게, 눈물을 닦아줄게 등의 의미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학교, 학업, 친구 관계 등 고민이 있을 때 24시간 언제든지 상담이 이루어지도록 운영되고 있다고 합니다.

출처 : 청소년모바일상담센터 홈페이지

 

상담은 어떻게 신청할 수 있나요? 누구나 다 이용 할 수 있나요?

앞서 언급된 것처럼 모바일상담센터이기 때문에 다양한 모바일 경로로 상담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다들어줄개'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어플리케이션, 페이스북 메시지, 1661-5004 문자로 고민상담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일상 속 다양한 고민을 해결하고 싶거나 정신건강 상담이 필요한 청소년, 선생님, 학부모 등 도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상담 신청 가능합니다.

다들어줄개는 어떻게 생겨난 것일까요?

2017년 교육부와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 MOU를 맺어 2018년 9월에 다들어줄개 상담 서비스가 시작되었습니다. 그 후, 2019년 3월부터 한국교육환경보호원 산하 청소년모바일상담센터로 개소하게 되었습니다.

다들어줄개는 어떤 효과가 있기에 필요한 것일까요?

상담을 통해 스트레스에 취약한 청소년의 고통을 완화해 주며 청소년의 자기이해, 부정적 정서 및 왜곡된 사고의 변화,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는 내적 및 외적 자원을 발견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도 합니다. 또 상담이 단계별 진행으로 이루어져 청소년의 상담 필요 욕구에 대한 만족도를 높여 상담에 대한 긍정적인 영향을 주기도 합니다.


출처 : 청소년모바일상담센터 홈페이지

다들어줄개는 전문상담봉사자와 함께해요

다들어줄개 상담은 전문 자원봉사 선생님들도 함께 하는데요. 이분들은 아이들과 더욱 가까이서 소통하고, 아이들의 고통에 깊이 공감하며,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에 함께 할 준비가 된 선생님입니다. 일주일에 최소 2시간을 선택하여 규칙적으로 활동하고 이분들은 웹 플랫폼에서 상담을 진행하고 계시는데요. 청소년들이 앱이나 문자, 메시지로 발송한 상담 메시지를 확인하고 아이들과 상담을 해주고 계십니다.

 

전문가가 아닌데 괜찮을지 고민하는 친구가 있을 수도 있는데요.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이분들은 온라인 교육을 듣고, 집중 워크샵과 매주 사례회의를 통해 이해와 전략을 배우고 있습니다. 매달 진행되는 보수교육을 통해 주제별 전문성도 키우고, 건강한 마음으로 상담을 하기 위해 집단 상담도 진행하고 있으니 안심하고 상담을 신청하셔도 좋을 것 같아요.


개인의 민감한 정보를 더 안전하게 보장하고 이에 더해 익명성이 보장된다는 장점으로 온라인 상담을 선호할 것으로 예측되어 만들어진 청소년 모바일상담센터! 온라인 사용에 익숙한 청소년을 위한 교육부위탁사업 청소년 모바일상담센터 '다들어줄개'를 이용한 청소년들의 후기를 들어볼까요?

 

 

" 나에게 '다들어줄개'란 출발선이다.

다들어줄개를 이용하면 나의 생각과 외로움을 떨쳐 내주고

새롭고 다시 살아갈 힘이 생기기 때문에 출발선이다.

고민 있을 때마다 찾아갈게요. "

 

 

"나에게 '다들어줄개'란 엄마다!

미처 엄마한테도 말하지 못한 말들을 하는데

정말 내 엄마처럼 친근하게 대해주시고

정말 울고 싶을 때 진심으로 위로해주는 것을 보고 떠올랐어요.

정말 이름처럼 다들어줄개 너무 좋아요."

 

 

"나에게 '다들어줄개'란 버팀목이다.

바보처럼 밝은 척, 이제 괜찮은 척,

나는 지칠 대로 지쳤고 버틸 힘도 없지만 나는 웃어야 했어요.

하지만 내가 유일하게 내 마음을 털어놔도

친절히 하나하나 호응해주는 나의 모든 말을 들어주는 '다들어줄개'는

내가 이 세상을 버틸 수 있는 버팀목 같은 존재입니다."

 

 

상담만족도와 후기를 보니 '다들어줄개'에서 누군가에게 말하기 어려웠었던 고민이나 학교친구 혹은 가족문제, 하고 싶었던 마음속의 말 모두 꺼내 이야기하고 싶지 않나요? 내가 누구인지 밝히지 않고도 기댈 수 있는 곳! 365일 24시간 언제든지 찾아갈 수 있는 곳! '다들어줄개'에서는 고민이 있는 사람 모~두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위 기사는 2020 교육부 국민서포터즈의 의견으로 작성되었습니다.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