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준비 상황 본문

보도자료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준비 상황

대한민국 교육부 2021. 11. 17. 09:20

◈ 병원/생활치료센터서 수능 응시할 확진수험생 68명, 별도시험장에서 응시할 격리수험생 105명

◈ 병원/생치센터 32개소 463명, 별도시험장 112개소 3,099명 수용 가능

◈ 11월 17일 전국 보건소 근무시간 연장(~22시) 및 수험생 신속검사

◈ 수험생, 수험생 가족의 방역수칙 준수 및 외부접촉 자제 동참 요청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수능을 하루 앞둔 11월 17일(수),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준비상황을 공개하였다.

* 11월 18일(목) 전국 86개 시험지구에서 시행, 총 509,821명의 수험생 지원

 

교육부 집계(11월 16일 0시 기준) 결과, 수능 지원자 509,821명 중 확진수험생 총 101명이며, 이 중에서 수능 응시를 원하지 않는 수험생 15명과 수능 전 퇴원 예정인 수험생 18명을 제외하면 실제 수능에 응시하는 확진수험생은 총 68명이다.

 

확진수험생은 전국 12개 병원과 1개 생활치료센터 지정 병상에 배정되었으며, 안전한 시험 응시를 위한 준비 완료하였다.

 

현재 별도시험장에서 수능을 응시할 격리수험생은 총 105명이며, 이 중 자차로 이동하는 수험생이 85이며, 지자체 등에서 이동지원을 받는 수험생은 20이다.

 

교육부와 질병청은 10월 28일(목)부터 공동상황반을 구성하여 매일 확진 및 격리수험생을 파악하였으며, 11월 4일(목)부터는 확진자 병상배정 및 시험환경 조성 등 수험생 관리 체계를 가동하였다.

 

11월 16일(화) 기준, 전국에서 일반시험장 1,251개소를 운영하고, 별도시험장은 112개소를 마련하여 3,099명이 응시할 수 있으며, 병원/생활치료센터는 32개소 463병상을 확보하였다.

 
수능 응시 현황*
응시자 구분
시험장 확보 현황
시험장
병상/수용인원
68명
확진수험생
병원·생치센터 32개소
463병상
105명
격리수험생
별도시험장 112개소
3,099명

* 11.16. 0시 기준 교육부-질병관리청 공동상황반 집계 현황

교육부는 수능시험 직전까지 철저한 수험생 관리를 위해 11월 17일(수) 전국 보건소의 근무시간을 22시까지 연장하고 수험생 신속검사 체계를 운영한다.

 

코로나19 증상이 의심되는 수험생이 보건소를 방문하면 신속하게 코로나19(PCR) 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교육부-질병관리청 공동상황반 관할 시도교육청에 문의하면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서울02-3999-740 부산051-860-0315 대구053-231-0396 인천032-550-1736 광주062-380-4571 대전042-616-8312 울산052-210-5462 세종044-320-2231 경기031-820-0970 강원033-259-0866 충북043-290-2289 충남041-640-6741 전북063-239-3722 전남061-260-0126 경북054-805-3353 경남055-268-1382 제주064-710-0293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교육부는 시도교육청과 시험장학교, 질병관리청, 지자체 등 관계기관과 함께 모든 수험생이 안전하게 수능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하였으며,

 

“수능과 수능 이후 대학별평가 기간까지 수험생과 가족분께서도 방역 수칙을 준수하시고 외부 접촉을 자제하는 등 수능 및 대입 방역 적극 동참하여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하였다.

 

 

※ 보도자료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