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누리울림 선배와 알아보는 6월 모의고사 본문

교육부 국민서포터즈

누리울림 선배와 알아보는 6월 모의고사

대한민국 교육부 2022. 6. 7. 11:00

 

 

고등학생이 되면 다양한 시험을 치르게 됩니다. 이런 시험의 의미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즉 수능을 앞둔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에게는 더욱 중요할 것입니다. 저 역시 수능을 겪었기에 지금도 공부를 위해 힘쓰고 있을 학생 여러분의 마음이 이해가 갑니다. 그래서 오늘 이 시간에는, 선배로서 여러분들을 응원하고 도움을 주는 의미에서 모의 수능이라 할 수 있는 ‘6월 모의고사’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2022년 6월 9일, 모의고사!

 

 

며칠 뒤인 2022년 6월 9일, ‘6월 전국연합학력평가’가 이루어집니다. 선배들 혹은 선생님께 들어서 익숙할 이 ‘6월 모의고사’는 수능을 주관하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시행하며, 학생 여러분의 수준을 파악하고 올해 수능의 적정 난이도를 설정하기 위해 치러집니다. 무엇보다 새로운 문항 유형이나 수준에 대한 적응 기회를 제공하기 때문에, 이번 시험을 수능을 위한 발판으로 삼을 준비를 단단히 해 두시는 편이 좋습니다! 갑작스럽게 시험을 준비하려니 떨리는 여러분도 계실 텐데요. 걱정하지 마세요! 그런 여러분을 위해 누리울림 선배가 6월 모의고사 준비를 위한 조언과 경험을 공유해 줄 테니까요.

 

조언1. 실전처럼 임하자!

 

 

6월 모의고사를 위한 조언 첫 번째! 바로 실전처럼 임하라는 것입니다. 진짜 수능이 아니라는 이유로 모의고사를 가볍게 치른다면, 그것은 수능에 적응할 기회를 놓치는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시간, 시험 환경 등 모든 것이 수능과 유사하기에 여러분은 모의고사를 치를 때 정말 실전처럼 과목별로 시간을 분배하고, 본인의 문제 풀이 속도를 점검하는 편이 좋습니다. 특히 수능 시험을 치르기 전 긴장된 탓에 식사를 거르는 등 평소 패턴에서 벗어난 행동을 할 예정이라면 모의고사 응시 전 미리 해볼 것을 추천합니다. 실제 수능에서 예상치 못한 변수를 줄이려면 모의고사를 활용해 미리 경험해 보고, 자신의 평소 활동 상황을 점검하면서 최상의 실력을 발휘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조언2. 모의고사도 교재다!

 

 

6월 모의고사를 위한 조언 둘째! 모의고사도 교재처럼 사용하라는 것입니다. 6월 모의고사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출제하기 때문에, 그해 수능과 가장 밀접한 연관이 있는 시험입니다. 무엇보다 출제하시는 선생님들께서 양질의 문제를 출제하고자 노력하시기에 해당 문제를 풀고 분석하는 것만으로도 학습에 큰 도움이 됩니다. 저 역시 모의고사 종료 후 오답 분석, 수능 간접 연계 교재를 활용한 개념 찾기 등을 통해 공부했었습니다. 이외에도 과거에 출제된 모의고사 문제를 파악하거나, 학교에서 사용하는 부교재 등 기존에 본 적 있던 교재를 활용하는 것도 모의고사 속 문제의 개념을 파악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조언3. 개념은 그대로다!

 

 

6월 모의고사를 위한 조언 셋째! ‘개념은 그대로’라는 것입니다. 우리가 학교에서 보는 중간고사 및 기말고사, 다양한 모의고사 속 문제들은 모두 특정 개념을 묻기 위한 것입니다. 그리고 그 개념은 변하지 않습니다. 다만 그 개념을 묻기 위한 서술, 도구만 달라지는 것뿐입니다. 여러분께서는 이 점을 잘 깨달으셔서, 모의고사 문제를 분석하는 동안 원론적인 개념을 찾아 완전히 이해하고자 노력하시면 좋겠습니다. 문제에서 어떤 개념을 묻고 있는지, 그 개념을 묻는 도구로 무엇을 활용했는지 문제를 분석하시고, 그 속에서 근본적인 원리를 도출할 줄 아신다면 여러분께서는 다양한 시험에서 좋은 결과를 얻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최대한 많은 문제를 풀고 분석해 보는 것이 중요하므로, 앞서 말씀드렸듯 모의고사 기출이나 부교재 등을 활용하여 다양한 문제를 보시길 추천해 드립니다.

 

TIP. 공부, 이렇게 해 볼까?

 

 

앞서 말씀드린 조언을 실천하기 위해, 여러분께 공부법 몇 가지를 추천해 드리고자 합니다. 제 경험을 바탕으로, 최대한 객관적인 적용이 가능하도록 4가지의 공부법을 추려 보았습니다.

 

첫째는 ‘나만의 개념 정리 노트 만들기’, 즉 ‘단권화’입니다.

공부하다 보면 교재 속 말이 너무 어렵게 다가오거나, 수업 중에는 이해했더라도 나중에 살펴보면 그 개념이 확실히 와닿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럴 때, 편하고 빠르게 살펴볼 수 있는 개념 정리 노트가 도움이 되어줄 것입니다. 쉽게 풀어쓴 노트 속 내용이 시험 전 빠른 이해와 기억 상기를 도와줄 것입니다!

 

둘째는 ‘스스로 질문 만들어보기’입니다.

특정 개념을 빠르게 암기하는 데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떤 개념을 기억하고 활용해야 한다면, 한 줄짜리 간단한 질문을 만들어서 스스로 답변해 보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간단하게 시작할 수 있는 공부법인데다, 나중에 시험장에 가더라도 그 문장을 떠올리며 개념을 상기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 방법은 반복을 통해 자연스럽게 개념을 내재화하고, 개념을 잊어버리는 사소한 실수를 방지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셋째는 ‘스마트 기기 적극 활용’입니다.

우리는 시험을 준비하며 종이에 쓴 글이나 이미지를 주로 접하게 됩니다. 하지만 그러한 방법은 자칫 지식의 폭을 제한할 우려가 있습니다. 이에 컴퓨터, 스마트폰 등의 기기를 통해 인터넷에서 다양한 문제와 개념을 검색해 보실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국어나 영어 과목의 경우 다양한 지문도 볼 수 있을 것이고, 수학 과목의 경우에는 다양한 풀이법을 습득할 수 있으실 겁니다.

 

마지막은 ‘학교 수업과 연결해 생각하기’입니다.

많은 개념과 원리는 학교 수업을 통해 학습할 수 있습니다. 수업 시간에 들었던 내용을 잘 기억한 뒤, 모의고사 준비에 활용하세요. 학교 수업 내용의 비중이 큰 교내 시험 문제와 모의고사 속 문제를 비교하면서, 어떤 개념이 공통 출제되었는지 확인하는 것도 수능 시험에서의 두려움 극복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준비하는 모의고사가 수능에서의 발판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점을 잊지 마세요!

 

 

TIP. 공부, 예시를 들어줄게!

 

 

앞서 설명한 공부법을 국어 공부를 예시로 들어 설명하겠습니다. ‘나만의 언어로 개념 정리 노트 만들기’는 과거 시험에 등장했던 다양한 문학 작품 해설을 정리한 문학 해설 정리 노트, 중세 국어 문법 개념을 정리한 노트 등으로 적용해볼 수 있겠습니다. ‘스스로 질문 만들기’는 문학 작품 속 화자의 심정을 묻는 문장이나 문법을 묻는 문장을 만들어 답해볼 수 있겠네요. 이외에도 수학 과목의 경우 자주 잊어버리는 수학 공식을 적은 노트나 오답 정리 노트를 만들고, 인터넷을 통해 다양한 풀이법을 습득하는 식으로 적용할 수 있겠습니다!

 

나를 이해해야 공부가 된다!

 

 

누리울림 선배가 알려주는 6월 모의고사에 대한 조언, 어떠셨나요? 조언이나 공부법이 여러분의 모의고사 준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상황에 따라 다르겠지만, 조언을 토대로 여러분 스스로 자신을 분석하고, 알맞은 방법을 찾기 위해 노력할 필요가 있겠습니다. 무엇보다 ‘나’의 패턴을 이해하지 못한다면, 아무리 좋은 방법을 알려주더라도 효과를 보기 어려울 테니 말입니다. 그래서 여러분께서는 반드시 ‘나’를 이해하시고, 꾸준히 공부하시면 좋겠습니다.

 

 

 

※ 위 기사는 2022 교육부 국민 서포터즈의 의견으로 작성되었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