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교육부 공식 블로그

중소기업의 신성장동력, 대학이 가진 기술에서 찾는다 본문

보도자료

중소기업의 신성장동력, 대학이 가진 기술에서 찾는다

대한민국 교육부 2019. 6. 28. 15:15

중소기업의 신성장동력, 대학이 가진 기술에서 찾는다

BRIDGE+ 사업 대학 중심, 대학-기업 간 기술매칭 상담회 개최

 

[교육부 06.27(목) 석간보도자료] 중소기업의 신성장동력, 대학이 가진 기술에서 찾는다.pdf
0.45MB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6월 27일(목) 서울 왕십리역 디노체컨벤션에서 「2019 대학·중소기업 간 기술 매칭 상담회」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교육부의 ‘대학 창의적 자산 실용화 지원(이하, BRIDGE+) 사업’을 수행하는 18개 대학 기술사업화 담당자 포함 79개 대학, 46개 중소기업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하며, 대학-기업 간 특허기술상용화 플랫폼 매칭 상담회(섹션 A)와 BRIDGE+ 수요기반 융복합 사업화 매칭 세미나(섹션 B)로 진행된다.

<2019 대학-기업 간 기술 매칭 상담회 개요>

 

대학-기업 간 특허기술상용화 플랫폼 매칭 상담회(섹션 A)

BRIDGE+ 수요기반 융‧복합 사업화 매칭 세미나(섹션 B)

내용

기업(기술수요)-대학(기술공급) 간

사업화 연계 1:1 기술매칭 상담

BRIDGE+ 참여-비참여대학 간

보유 기술 융복합 매칭 세미나

참가

기업 관계자 및 대학 연구자, 기술사업화 담당자 등

BRIDGE+ 참여-비참여대학 기술사업화 담당자

 

매칭 상담회(섹션 A)기업의 기술 수요를 사전 파악하여 그에 맞는 기술을 보유한 대학과 기업이 서로 상담하는 수요자 중심 매칭으로, 대학이 보유한 기술을 기업에게 일방향적으로 소개하던 공급자 중심 설명회 위주의 매칭 방식과는 차이가 있다.

매칭 세미나(섹션 B)BRIDGE+ 참여대학과 비 참여대학이 서로 보유한 기술 및 기업 수요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만남의 장으로, 각 대학이 개별적으로 기술 수요 기업을 찾는 데서 오는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대학이 함께 만나 서로 협력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주)프레도*의 김관석 대표는 "상담회를 통해 8개 대학 연구자와 평소 원하던 스마트블록 및 로봇 관련 음성인식 관련 기술 도입을 논의할 수 있었는데, 앞으로 이런 기회가 많으면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 블록 완구에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융합한 로봇 놀이/학습 콘텐츠 개발(’14년 설립)

BRIDGE+ 사업 협의회 이수재 회장(한양대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기업의 수요를 바탕으로 모든 대학이 함께 기술사업화 선도모델을 구축하는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교육부 김태훈 직업교육정책관은 “이번 만남으로 기업의 기술 수요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던 대학과 대학의 우수한 기술을 찾는 데 어려움을 겪던 기업을 연결하여, 중소기업에게 신성장동력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히며, “대학과 기업의 긴밀한 협력으로 산업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대학이 혁신성장을 이끌어 나가는 중요한 축이 될 수 있도록 BRIDGE+ 사업 성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 보도자료(붙임자료 포함) 전체보기는 상단의 첨부파일을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